2020-04-09 19:25 (목)
BNK경남은행, 경상남도에 ‘공공제로페이 서비스’ 제공
BNK경남은행, 경상남도에 ‘공공제로페이 서비스’ 제공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0.02.03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남도 도청 비롯한 의회 사무처와 직속기관 등 현금성 지출 예산 공공제로페이앱 이용해 제로페이 결제 할 수 있어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오는 24일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전국 최초로 도입하는 공공제로페이 시행에 맞춰 ‘공공제로페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공공제로페이는 행정기관이 온ㆍ오프라인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상품과 용역 등을 제공받은 대가로 지불하는 대금을 휴대폰 앱(App)을 이용해 결제하는 지급수단이다.

온ㆍ오프라인 제로페이 가맹점 이용 증가는 물론 수수료 부담 완화로 소상공인과 골목상권 등 지역 경제 활성화 효과를 가져다 줄 것으로 기대된다.

BNK경남은행이 공공제로페이 서비스를 제공함에 따라 경상남도 도청 비롯한 의회 사무처와 직속기관 등은 업무추진비와 급량비 등 현금성 지출 예산을 공공제로페이앱(App)을 이용해 제로페이 결제를 할 수 있다.

추후에는 창원시를 비롯해 경상남도 타 시ㆍ군에서도 공공제로페이 서비스를 도입할 계획이다.

기관고객부 이영현 부장은 “공용허브를 이용한 공공제로페이가 오는 24일 경상남도에서 전국 최초로 시행된다. 공공제로페이 서비스가 안정화될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은 지난달 30일 경상남도와 공공제로페이 어플리케이션 프로그램 개발과 운영을 비롯해 결제시 일상경비계좌의 대금 입출금 등을 하기로 한 ‘공공제로페이 도입 약정’을 체결했다.

한편 경상남도는 공공제로페이 본격 시행에 앞서 지난해 11월 18일부터 12월 20일까지 시범 운영 기간을 거쳐 불편 사항과 회계절차상 문제점 등을 개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