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5 14:35 (화)
1000주 연속 주 3건 보험계약 체결한 비결은?
1000주 연속 주 3건 보험계약 체결한 비결은?
  • 대한금융신문
  • 승인 2020.02.05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렌지라이프, 김경미 FC 축하행사 개최
5일 ‘3W 1000주 달성 축하행사’에서 오렌지라이프 정문국 사장(왼쪽 두번째), 김경미 FC(가운데)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5일 ‘3W 1000주 달성 축하행사’에서 오렌지라이프 정문국 사장(왼쪽 두번째), 김경미 FC(가운데)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렌지라이프는 김경미 FC(재정 컨설턴트)가 일주일에 3건 이상 보험계약을 체결하는 ‘3W(three per week)’를 1000주 연속 달성했다고 5일 밝혔다.

오렌지라이프는 3W가 꾸준한 고객발굴과 계약관리를 상징하는 지표라고 설명했다.

김 FC는 지난 1999년 오렌지라이프에서 보험영업을 시작한 이래로 현재까지 20년간 매주 3건 이상의 새로운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이 같은 성과로 김 FC는 오렌지라이프 최고 등급 FC인 로얄 라이온Royal Lion)에 이름을 올려 명예이사 종신 자격을 부여 받았다. 

김 FC가 관리하는 고객은 약 1200명이다고, 매달 평균 30건 이상의 보험금 청구를 돕고 있다. 

지난 2001년부터는 ‘고객관리의 중요성’을 주제로 한 오렌지라이프 사내 강사로도 활동 중이다. 김 FC의 딸도 지난 2017년부터 같은 지점에서 FC로 활동하고 있다.

한편 이날 김 FC의 ‘3W 1000주 달성 기념 축하 행사’가 열렸다.

이 자리에서 오렌지라이프 정문국 사장은 “생명보험은 고객이 스스로 필요성을 느끼고 찾아와서 가입하는 경우가 매우 드물다. 김 명예이사는 20년 간 꾸준히 고객을 만나고 관리해 왔다. 철저히 기본에 충실한 보험영업을 실천했기에 고객의 신뢰를 얻어 이런 큰 성과를 얻을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