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07:30 (금)
지난해 주택연금 1만982명 가입…평균 월수령 101만원
지난해 주택연금 1만982명 가입…평균 월수령 101만원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02.06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1분기부터 가입연령 만 55세 이상으로 하향
(자료=한국주택금융공사)
(자료=한국주택금융공사)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한국주택금융공사(이하 HF공사)는 지난 한 해 동안 주택연금에 1만982명이 가입했다고 6일 밝혔다. 이에 따라 지난해 연말까지 주택연금 가입자는 7만 1034명에 달한다.

지난해 말 기준 주택연금 가입자 평균 연령은 72세, 평균 주택가격은 2억 9700만원, 평균 월수령액은 101만원으로 조사됐다.

HF공사는 노후대비 자산형성 지원을 위한 주택연금 활성화 방안(경제활력대책회의)의 후속조치로, 지난해 12월 2일부터 우대형 주택연금에 신규로 가입하는 신청자의 월수령액을 일반 주택연금보다 최대 20% 더 지급하고 있다.

우대형 주택연금은 주택가격이 1억 5000만원 미만이고, 기초연금 수급자인 1주택 소유자에게 일반 주택연금 대비 월수령액을 더 지급하는 상품이다.

아울러 주택연금 가입연령을 부부 중 연장자 기준 만 60세 이상에서 만 55세 이상으로 하향토록 한국주택공사법 시행령 개정절차를 진행 중에 있으며 올 1분기에는 마무리될 예정이다.

한편 HF공사는 지난 3일 주택연금 신규 신청자부터 주택연금 월지급금을 조정, 주택연금 신청자의 월수령액은 일반 주택의 경우 기존 대비 최대 4.7%(평균 1.5%) 증가한 금액을 지급하고 있다.

HF공사 관계자는 “주택연금에 관심이 있는 분들은 전국 24개 주택금융공사 지사 및 콜센터를 통해 상담 및 가입하실 수 있다”면서 “앞으로도 주택연금이 고령층의 소득증대와 노후생활 안정을 보장하는 든든한 노후 지킴이로서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제도개선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