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9 06:40 (목)
새마을금고중앙회 “자산 200조 시대 준비”
새마을금고중앙회 “자산 200조 시대 준비”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0.02.07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이 2020년도 경영전략회의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 새마을금고중앙회장)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이 2020년도 경영전략회의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 새마을금고중앙회)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금고의 가치를 높이는 새로운 중앙회’라는 경영목표 달성을 위한 ‘2020년도 경영전략회의’를 중앙본부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을 비롯해 40여개 부서 관련 임직원이 참여한 이번 회의에서는 주요 경영 현안을 공유하는 한편 2020년도 사업목표 달성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자산 200조원 시대를 준비하고 있는 새마을금고중앙회는 2020년 주요사업 목표로 △중앙회와 금고의 동반성장 △디지털금융 강화 △금융소비자 권익 보호 △사회적 책임 완수 △리스크 관리 역량 강화 등을 내걸었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각종 규제 및 제도개선을 통해 금고 지원기능을 강화한다. 또한 ‘금융의 디지털화’에 대비해 IT센터 구축과 연계된 디지털 금융 강화를 추진하고 차별화된 사회공헌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급변하는 경영환경에 대비해 리스크 관리 역량을 강화하고 예상 가능한 리스크에 대해서는 선제적으로 대응에 나선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2020년은 새마을금고가 자산 200조원 시대를 여는 벅찬 한 해가 될 것”이라며 “새마을금고의 역사적인 도약을 위해 중앙회 전 임직원이 역량을 모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