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9 06:10 (일)
NH농협-뱅크샐러드, 데이터 기반 금융서비스 구축 협업
NH농협-뱅크샐러드, 데이터 기반 금융서비스 구축 협업
  • 문지현 기자
  • 승인 2020.02.18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은행 이대훈 은행장(사진 왼쪽)과 레이니스트 김태훈 대표가 금융데이터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NH농협은행)
농협은행 이대훈 은행장(사진 왼쪽)과 레이니스트 김태훈 대표가 금융데이터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NH농협은행)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농협중앙회 상호금융과 NH농협은행은 지난 17일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점에서 뱅크샐러드(레이니스트)와 '금융데이터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양사는 응용프로그램 인터페이스(API) 인프라와 자산관리 서비스를 활용한 데이터 기반 금융시스템 구축에 상호 협력한다.

또 양사 애플리케이션에 상품·서비스 연계, 대고객 공동마케팅 협력 등 다양한 분야의 협력 사업을 통해 은행과 핀테크 업체의 상생모델 발굴에 협력하기로 했다.

양사가 합의한 주요사항은 △뱅크샐러드에 입·출금, 공과금조회, 환전 등 7개 농협 API 제공 △뱅크샐러드 앱 내 ‘대출금리 비교서비스 참여’ △뱅크샐러드 앱 내 해외여행 ‘환전서비스’구현 △비대면 카드 추진 프로세스 구축 △농협 앱 내 뱅크샐러드 데이터를 활용한 ‘자산관리서비스’ 강화 등이다.

뱅크샐러드는 400만명의 이용자를 보유한 자산관리 솔루션 앱이다. 농협은 이번 협약으로 데이터 3법 시행에 대응하고 상호 데이터 연동을 통한 양사 비즈니스 혁신 및 마이데이터 시장을 선도하는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행사에 참석한 이대훈 은행장은 “농협이 가진 강점인 API 인프라와 레이니스트가 가진 혁신적인 데이터를 기반으로 초개인화 서비스 및 대고객 맞춤형 디지털 금융서비스 제공을 강화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으로 양사의 데이터 인프라를 활용한 데이터 비즈니스 협력모델을 발굴해 상호 윈-윈 할 수 있는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