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03:45 (월)
어니스트펀드, 투자상품 브랜드 ‘시그마 H’ 공개
어니스트펀드, 투자상품 브랜드 ‘시그마 H’ 공개
  • 최성준 기자
  • 승인 2020.03.11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어니스트펀드)
(사진=어니스트펀드)

<대한금융신문=최성준 기자> 어니스트펀드는 투자상품 브랜드 ‘시그마 H’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어니스트펀드는 P2P금융 시장에서 접하기 어려웠던 연 6% 안팎의 안정성이 매우 높은 부동산PF 상품을 통해 재테크 초보자나 소액투자자에게도 우량투자의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가치로 새 브랜드를 론칭했다고 설명했다.

시그마 H 1호 상품은 대형 보험사와 공동 1순위로 투자하는 ‘수도권 초대형 부동산 프로젝트’로 선정됐다. 투자 수익률은 6개월의 투자 기간 동안 연 5%대의 세전 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 

해당 투자상품은 시중은행에서 선보인 특판 금리 상품보다 이율이 더 높고 대형 보험사와 공동으로 1순위 상환을 받을 수 있어 투자 안정성을 강화했다. 또 출시 기념으로 1호 상품 투자자는 전원 투자수수료 무료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투자 의향이 있는 고객은 11일 자정까지 어니스트펀드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투자 예약을 할 수 있다. 사전투자 예약은 선착순으로 1000명을 모집하며 예약자는 상품 출시 알림 서비스와 우선적으로 투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받는다.

해당 상품의 투자금 모집 규모는 총 5억원이며 일반 투자자 기준으로는 1인 최대 500만원까지 투자할 수 있고 법인·전문 투자자는 한도 제한 없이 투자할 수 있다.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대표는 “고액자산가는 자산운용사나 증권사들을 통해 우량한 투자상품에 대한 정보를 제공받지만 일반 투자자들은 고액자산가들이 제공받는 투자정보를 알기 힘들었다"며 "어니스트펀드는 이러한 정보의 비대칭을 해결하고자 안정성과 수익성이 최적의 균형을 이루고 있는 초안정지향 프리미엄 투자상품 브랜드를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통상 부동산PF 규모가 수백, 수천억 규모에 달할 경우 1순위 투자 기회는 은행이나 증권사 등 대형 금융기관에만 주어졌다. 비교적 소규모의 사업장에 한해 1순위 투자가 가능했던 P2P시장에서 대형 화재보험사와 공동으로 1000억원 규모의 초대형 부동산PF에 1순위 투자 기회를 얻은 것은 어니스트펀드가 최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