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13:35 (일)
카카오페이 통합조회, ‘자산관리’ 서비스로 확대
카카오페이 통합조회, ‘자산관리’ 서비스로 확대
  • 문지현 기자
  • 승인 2020.03.25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카카오페이는 사용자의 금융 자산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통합조회’를 자산 및 지출 분석까지 가능한 ‘자산관리’ 서비스로 확대한다고 25일 밝혔다.

카카오페이는 이를 시작으로 여러 금융기관에 흩어져 있는 각종 데이터 조회부터 개인화된 금융자산 분석, 금융정보 맞춤관리, 상품 추천 등 마이데이터 시대에 맞춰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개편에서는 먼저 종합적인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을 위한 분석 범위가 넓어졌다.

계좌・투자・내 차・대출 등 데이터를 통해 사용자들의 자산이 어디에 집중되어 있고 부족한지 분석해준다. 또한 현재 신용점수와 그에 맞는 대출상품을 제안하고 가입한 보험 현황을 제공해 체계적인 자산관리를 돕는다.

'지출’ 정보는 △페이결제 △카드 △현금영수증 등 지출내역과 3개 항목이 포함된 월별 사용 금액이 조회된다. 항목별・월별 지출이 분석된 데이터를 통해 지출 현황을 더 명확하게 확인할 수 있다.

지출에 대해 한 눈에 볼 수 있는 PFM(개인자산관리) 리포트가 제공되어 최근 5일간 지출 상위 카테고리 파악이 가능하다. 소비패턴・투자현황 등을 매일 업데이트하여 분석한 개인화된 리포트도 제공될 예정이다.

접근성과 편의성도 개선됐다. 서비스에 바로 접근할 수 있는 버튼과 별도 메뉴가 신설되어 진입 방법이 간편해졌다. 카카오톡 ‘더보기’에 진입하면 ‘송금’, ‘결제’와 함께 ‘자산’ 메뉴를 바로 선택할 수 있다. 또한, 스마트폰에 카카오페이 위젯을 설치하면 바로 ‘자산관리’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UI(사용자 환경)도 보다 직관적으로 개편됐다. 순자산과 최근 이용내역, 카드 결제 예정 금액 및 금융 리포트 요약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금융 현황’과 함께 △자산 분석 (계좌・투자・내 차・대출) △신용점수 조회 △보험 조회△지출 분석 등 영역에 따라 주요 정보를 분석・제공한다.

카카오페이 자산관리는 카카오톡 최신버전(8.8.0) 이상에서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