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5 19:40 (월)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 ‘코로나19’ 금융지원 현장 방문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 ‘코로나19’ 금융지원 현장 방문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0.04.08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오른쪽)이 8일 NH저축은행 동대문지점을 방문해 은행원과 이야기를 나누며 격려하고 있다. (사진= 저축은행중앙회)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저축은행중앙회는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이 이달부터 전 금융권이 시행하는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소상공인에 대한 금융지원이 원활하게 시행될 수 있도록 8일 NH저축은행 동대문지점을 방문해 운영상황 확인 및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고 밝혔다.

저축은행업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 등에 대한 만기연장, 신규대출 등 금융지원을 하는 한편 취약계층에 대한 기부 및 물품지원 등을 통해 위기극복을 위해 동참하고 있다.

지난 3일 기준 저축은행들의 만기연장, 원금상환유예, 신규대출 등 금융지원 실적은 약 1158억원이었으며 기부, 물품지원 등 사회공헌활동 실적은 약 24억2000만원으로 집계됐다.

박재식 중앙회장은 “오늘의 저축은행이 있기까지는 저축은행을 믿고 꾸준히 거래해 준 고객이 있었기 때문이다. 이제는 고객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저축은행이 나서야 할 때”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객을 위해 업계가 적극 지원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