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19:00 (화)
신한금융, 원스톱 부동산 종합관리 서비스 선봬
신한금융, 원스톱 부동산 종합관리 서비스 선봬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04.28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부동산사업 역량 모아 고객 부동산 가치 제고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신한금융그룹이 금융권 최초로 개발대행 및 취득, 관리, 처분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신한부동산 Value-Plus’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신한부동산 Value-Plus’는 신한은행과 신한금융투자의 부동산 투자자문서비스에 작년 신한의 자회사로 편입한 아시아신탁의 부동산 개발 및 관리 서비스를 접목해 부동산취득, 개발, 관리, 처분 등 부동산의 전 과정에 대한 컨설팅을 제공하는 그룹 차원의 종합 부동산 서비스이다.

신한금융그룹을 거래하는 고객들은 ‘신한부동산 Value-Plus’를 통해 본인 소유 뿐만 아니라 관심있는 부동산의 개발 가능성 및 사업 타당성 등을 자문 받아 최적의 사업 솔루션을 제공받을 수 있다.

‘신한부동산 Value-Plus’는 △부동산 개발컨설팅 △부동산 개발대행 △부동산 관리 등 3가지의 신규 서비스와 기존의 △부동산 투자자문 서비스 포함 총 4가지로 구성돼 있다.

먼저 ‘부동산 개발컨설팅’은 부동산 신축 경험이 부족한 고객을 대상으로 신한의 전문 부동산 컨설턴트가 부동산의 입지적 특성 등 여러 요소를 고려해 향후 해당 부동산의 최적 용도에 맞는 개발 방향을 분석해주는 서비스이다.

또 임대료가 상대적으로 낮게 책정돼있는 부동산의 경우에도 향후 개발 시 상승 가능한 경제적 가치가 얼마나 될지에 대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부동산 개발대행’은 개발컨설팅의 후속 절차로 사업성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 부동산을 신한금융그룹이 직접 개발해주는 서비스이다.

이 서비스를 통해 그룹의 부동산 개발관련 전문가가 소유주의 니즈를 반영해 개발기획, 인허가, 시공사 선정, 공사관리 등 개발에 관련된 업무 전 과정을 수행한다.

‘부동산 관리’는 건물관리, 임대차관리에 소유권 및 자금관리가 추가된 원스톱(One Stop) 부동산 자산관리 서비스이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임대차 계약연장, 임대료 협의, 시설 유지보수 등과 같은 단순한 관리 수준을 넘어 우량한 임차인의 입점, 리모델링 등 부동산의 자산가치를 향상시킬 수 있는 최고 단계의 솔루션까지 제공받을 수 있다.

특히 해외 거주 등의 사유로 부동산 관리가 어려운 고객들에게 유용한 서비스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마지막으로 ‘부동산 투자자문’은 부동산의 투자가치를 분석하고, 취득 및 처분, 임대에 대한 그룹 부동산 전문가의 분석 의견을 고객에게 제공해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돕는 서비스이다.

‘신한부동산 Value-Plus’서비스는 가까운 신한은행이나 신한금융투자 영업점에서 상담 신청을 통해 받을 수 있다. 대면 상담 신청 시 신한은행 부동산투자자문센터의 전문가가 상담을 진행하고, PWM센터 이용 고객은 해당 PWM센터에서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신한부동산 Value-Plus’를 통해 부동산의 취득, 개발, 관리 및 처분에 이르는 신한만의 차별화된 부동산 종합관리 서비스로 고객들의 자산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많은 고객들이 전문적이고 체계화된 서비스를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이용하게 함으로써, 앞으로 부동산 시장에서 자산 활용에 대한 새로운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신한금융그룹은 지난해 8월 자산관리(WM) 고객을 대상으로 신규 부동산 사업전략을 수립하고, 고객에게 지속적인 부동산 서비스를 공급하기 위해 ‘WM부동산사업협의회’를 출범했다.

이를 통해 그룹 내 부동산 금융 전문인력을 육성하고, WM고객에게 자문, 중개, 자산관리 등 부동산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