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23:30 (수)
현대카드, 24일 슈퍼매치 ‘고진영 vs 박성현’
현대카드, 24일 슈퍼매치 ‘고진영 vs 박성현’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0.05.08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카드 슈퍼매치 고진영 VS 박성현은 한국여자골프협회(KLPGA) 공인을 받은 이벤트 경기다. 경기는 SBS골프 채널을 통해 5월 24일 오후 2시부터 생중계된다. (이미지= 현대카드)
현대카드 슈퍼매치 고진영 vs 박성현은 한국여자골프협회(KLPGA) 공인을 받은 이벤트 경기다. 경기는 SBS골프 채널을 통해 24일 오후 2시부터 생중계한다. (이미지= 현대카드)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현대카드는 오는 24일 스카이72골프앤리조트에서 여자 프로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 프로와 3위 박성현 프로를 초청해 ‘현대카드 슈퍼매치 고진영 vs 박성현’을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현대카드 슈퍼매치는 2005년 마리아 샤라포바와 비너스 윌리엄스의 테니스 매치를 시작으로 테니스, 피겨스케이팅, 스노우보드, 댄스스포츠 등 국내 저변이 취약한 종목을 활용한 차별화된 스포츠 이벤트다.

고진영 프로는 50주 연속 LPGA 정상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전 세계 여자 프로골프의 최강자다. 고진영은 지난해 미 LPGA 개인기록 부문을 모두 석권해 ‘한국인 최초 LPGA 전관왕’ 자리에 등극했다.

박성현은 현재 세계랭킹 3위로, LPGA 사상 최초로 데뷔 첫 해에 세계 랭킹 1위를 차지한 선수다.

현대카드 슈퍼매치는 상금이 걸린 각 홀에서 타수가 낮은 선수가 해당 홀의 상금을 차지하는 ‘스킨스 게임’ 형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두 선수가 각각 선택한 2홀(플레이어 챌린지 홀)에서는 지정한 선수가 승리할 경우 추가 상금 1000만원을 획득할 수 있다.

이번 현대카드 슈퍼매치 전체 홀에 배정된 상금은 총 1억원이며 상금은 경기 후 각 선수가 지정한 기부처에 선수들의 이름으로 기부될 예정이다. 두 선수는 모두 이미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이기도 하다.

고진영과 박성현 선수는 “하루 빨리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가게 되기를 희망하는 마음을 담아 골프 선수로서 가장 잘 할 수 있는 골프로 응원의 샷을 보내고 싶다”며 “모든 샷과 홀에서 그 의미를 되새기고 최고의 플레이를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현대카드 슈퍼매치는 일반 갤러리 오픈 없이 진행될 예정이다.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경기장에 출입하는 모든 인원의 마스크 필수 착용과 열화상 카메라 등을 활용한 체온 검사, 시설 전반에 대한 실시간 소독 등을 시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