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12:15 (수)
신한카드, 포인트 특화 ‘더 클래식에스’ 카드 출시
신한카드, 포인트 특화 ‘더 클래식에스’ 카드 출시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0.05.21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 The CLASSIC –S’ 플레이트. (이미지= 신한카드)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신한카드는 전월 실적 조건 없이 모든 가맹점에서 사용 시 마이신한포인트를 제공하고 이용 실적에 따라 추가 포인트를 적립해주는 ‘신한카드 The CLASSIC –S’(이하 신한 클래식에스카드)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출시된 신한 클래식에스카드는 월 최대 100만포인트를 제공하는 등 포인트 적립 서비스를 강화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먼저 신한 클래식에스카드는 전월 실적에 상관없이 모든 가맹점에서 사용한 금액의 1%를 마이신한포인트로 적립해주고 전월 일시불‧할부 사용 금액이 300만원 이상이면 사용 금액의 0.5%를 추가 적립해준다.

전월 일시불, 할부 이용금액이 50만원 이상이면 여행업종 특별 적립도 받을 수 있다.

해외에서 일시불로 사용하거나 면세점(롯데‧신라‧신세계)에서 이 카드를 사용하면 2%를 추가로 마이신한포인트를 제공한다. 추가 적립은 월 최대 5만 포인트까지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분기별 이용 금액에 따라 보너스 포인트도 제공한다.

분기별 일시불, 할부 이용금액이 1000만원 이상이면 익월 말에 2만5000포인트를 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1~3월에 이 카드로 일시불, 할부 포함해 1000만원 이상 사용했으면 4월 말에 2만5000포인트를 받을 수 있다.

또 모바일 기반 라운지 플랫폼인 더 라운지 멤버스가 적용돼 전 세계 1000여개 공항 라운지를 동반 1인까지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이 서비스는 전월 일시불, 할부 이용금액 50만원 이상인 경우 연 5회까지 제공한다. 더 라운지 멤버스 모바일앱에 신한 클래식에스카드를 등록하면 공항라운지 실물카드 없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신한 클래식에스카드의 연회비는 비자 10만원, 마스터 10만원, 국내전용 9만7000원이다. 가족카드는 3만원으로 동일하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한 클래식에스카드는 복잡한 상품 서비스보다 혜택이 직관적인 것이 장점이다. 이 카드를 주로 사용하는 고객은 더욱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성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