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14:15 (토)
한화손보, ‘처음부터 지켜주는 암보험’ 출시
한화손보, ‘처음부터 지켜주는 암보험’ 출시
  • 문지현 기자
  • 승인 2020.05.25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한화손해보험은 25일 암의 전조질환에서부터 가정에서의 호스피스 완화치료까지 보장하는 ‘LIFEPLUS 처음부터 지켜주는 암보험’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암진단비를 기본계약으로, 유사암진단비(기타피부암·갑상선암·제자리암·경계성종양)와 계속암진단비, 수술비·입원비·항암 방사선 및 항암 약물치료비 등을 보장한다.

또 암특정재활치료비, 암특정통증완화치료비, 말기암호스피스통증완화치료비(가정형), 특정바이러스질환진단비, 특정8대기관 양성종양 및 폴립 수술비 등 신규 보장 5종을 신설했다.

8대 특정기관의 양성종양 및 폴립 수술비, 암을 유발할 수 있는 특정 바이러스 진단비도 새로 만들어 암 전조 질환까지 보장한다. 

암치료 후 빠른 사회복귀를 돕기 위해 암통증완화치료비를 보장하며, 암치료로 인한 구조적 손상과 기능적 장해를 치료하기 위한 암재활치료비 보장도 만들었다. 말기암 환자의 호스피스 통증완화치료(가정형)도 탑재했다.

가입연령은 최대 80세까지며, 보험기간은 10·20·30년 만기로 최대 100세까지 갱신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