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04:05 (월)
KB금융, AWS와 금융 클라우드 안전성 평가 완료
KB금융, AWS와 금융 클라우드 안전성 평가 완료
  • 김홍규 기자
  • 승인 2020.05.25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김홍규 기자> KB금융그룹이 아마존 웹서비스(이하 AWS)와 함께 금융 클라우드 이용을 위한 안전성 평가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금융보안원이 실시하는 안전성 평가는 기술적·관리적 보호조치 등 클라우드 서비스의 안전성에 대해 109개 기본 보호조치 항목과 32개 금융부문 추가 보호조치 항목에 대한 평가이다.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가 금융기관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선 전자금융감독규정에 따라 안정성 평가를 완료해야 한다.

KB금융은 지난 3월 AWS와 클라우드 이용에 필요한 당사자간 계약인 EA(Enterprise Agreement)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어 이번 안전성 평가 완료로 우수한 보안성을 갖춘 클라우드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안전성 평가결과는 KB금융그룹의 각 계열사와도 공유할 수 있다. 이를 통해 KB금융그룹 전체적으로 ‘AWS 클라우드 서비스’ 도입 절차와 시간을 단축할 수 있어 고객의 요구 충족과 사업 확장에 신속하게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향후 KB금융은 금융·통신 복합서비스인 ‘리브모바일(Liiv M)’ 운영을 AWS로 확대하는 등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 할 예정이다. KB국민카드가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로 AWS를 선정해 추진 중인 ‘마이데이터 플랫폼 구축’ 사업에도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또 KB금융은 자체 금융 클라우드 시스템 ‘클레온(CLAYON)’을 끊김 없이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복수지역 운영을 하고 있었다. 앞으로는 클라우드 사업자까지 이중으로 활용하게 됨으로써 서비스 제공 안전성이 더 높아지게 됐다.

KB금융 관계자는 “마이데이터 등의 규제 변화 대응 및 고객 중심의 서비스 제공을 위해서는 금융권의 클라우드 도입이 필수적인 상황”이라며 “KB금융은 국내 전자금융감독규정을 준수하면서 디지털 혁신을 거듭하기 위해 AWS와 밀접하게 협력해 왔다. 이를 바탕으로 KB금융그룹 고객들에게 한 단계 더 차별화된 경험과 가치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