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05:10 (월)
신한카드 ‘2020 국가산업대상’ 사회공헌부문 수상
신한카드 ‘2020 국가산업대상’ 사회공헌부문 수상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0.05.28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서울 서대문구 스위스그랜드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신한카드 문동권 경영기획그룹장(오른쪽)과 서강대 경영전문대학원 김길선 교수가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신한카드)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신한카드는 ‘2020 국가산업대상(2020 National Industry Awards)’ 사회공헌부문 대상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2020 국가산업대상은 산업정책연구원이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등이 후원해 국가 산업과 경제 발전에 이바지하고 지속 가능한 성장 동력을 제공하는 기업 및 공공기관을 평가해 우수한 기업(기관)을 선발해 시상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사회공헌부문에서 사회공헌의 지속성 및 진정성과 지역사회상생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신한카드는 ESG(Environmental, Social, Governance) 전략을 바탕으로 사회공헌을 전개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이번 코로나19 위기극복 국면에서 ESG의 ‘Social’에 집중해 국가적인 재난지원 사업의 공익플랫폼 역할을 수행했다. 이와 더불어 자영업자 매출증진, 피해고객 결제금액 청구유예 등 금융취약계층을 위한 금융지원을 진행함과 동시에 중소상공인 가맹점 육성 및 지자체 대상 빅데이터 분석지원, 위생용품‧방역장비 지원 등 사회적 이슈에 신속하고 체계적인 지원을 했다.

한편 신한카드는 대표 사회공헌사업인 아름인 도서관을 지난 2010년부터 운영하며 취약계층 아동에게 친환경 독서환경, 아동‧청소년 권장도서와 북멘토 프로그램을 지원하며 교육 양극화라는 사회적 문제 해결과 미래세대 육성을 위해 힘쓰고 있다.

아울러 고객과 함께 기부문화의 저변을 넓히고자 업계 최초 기부 전용 포털 사이트 ‘아름人’을 2005년부터 운영해 이달 기준 현재 모금액이 56억원에 달한다. 아동‧청소년 등을 대상으로 독자적으로 개발한 금융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신한카드 본사가 위치한 을지로 지역의 상생 발전과 도시재생을 위한 새로운 사회공헌 모델로 2018년부터 ‘을지로3가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컬처맵, 을지로3가.com 사이트운영, 서울청소년센터에 지역주민-소상공인 편의공간 마련, 취약계층을 위한 을지로 도시여행 지원, 을지로3가 역사 내 문화예술 환경개선 등 유‧무형의 가치를 창출하고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기업시민으로서 신한카드가 추진해 온 사회적 책임활동이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매우 뜻 깊은 일”이라며 “향후에도 수익을 넘어 상생의 관점에서 사회와 함께 하는 초협력 활동을 더욱 활성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