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04:50 (월)
하나손해보험 공식 출범…"디지털 기반 플랫폼 구축할 것"
하나손해보험 공식 출범…"디지털 기반 플랫폼 구축할 것"
  • 문지현 기자
  • 승인 2020.06.01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오전 서울시 종로구 본사에서 열린 하나손해보험 출범식에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앞줄 왼쪽 여섯번째), 권태균 하나손해보험 대표이사(사진 앞줄 왼쪽 네번째)와 하나손해보험 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일 오전 서울시 종로구 본사에서 열린 하나손해보험 출범식에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앞줄 왼쪽 여섯번째), 권태균 하나손해보험 대표이사(사진 앞줄 왼쪽 네번째)와 하나손해보험 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하나손해보험은 1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공식 출범식을 열고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로 본격적인 업무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하나손해보험은 하나금융지주의 14번째 자회사로 하나금융그룹의 첫 손보사다. 지주는 지난 2월14일 더케이손해보험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4월29일 금융위원회로부터 자회사 편입 승인을 받았다.

하나금융은 금융업의 모든 사업 라인을 구축하면서 그룹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고 비은행 이익 극대화를 추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출범식에는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함영주 하나금융 부회장, 지성규 하나은행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등 관계사 사장단과 조경제 교직원공제회 이사, 정동섭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사무총장과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권태균 하나손해보험 사장은 '신생활보험 플랫폼'이라는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을 제시했다. 기존 더케이손해보험의 보험업에 대한 이해와 노하우, 하나금융의 디지털 생태계 기반 금융자산관리 노하우, 관계사 협업 시너지를 더한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를 지향하겠다는 구상이다.

먼저 금융업과 비금융업 경계가 허물어지고 언택트 시대로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자동차보험 등 전문분야의 디지털 전환을 통해 신속하고 편리한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모빌리티와의 다양한 제휴를 더해 새로운 디지털 경험을 제공하는 '신생활보험 플랫폼'을 제공할 예정이다.

그룹 온라인 채널과 외부 네트워크와의 협업으로 여행자, 레저, 특화보험 중심의 그룹 플랫폼 활성화 상품을 출시하는 것도 검토하고 있다.

권 사장은 "새롭고 혁신적인 디지털 기반 '신생활보험 플랫폼'을 신속히 구축함과 더불어 관계사와의 다양한 시너지를 통해 손해보험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고 제시해 나감으로써 대한민국 손해보험을 디지털로 손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