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07:45 (일)
전북은행, 6.25 참전용사 찾아 봉사활동 실시
전북은행, 6.25 참전용사 찾아 봉사활동 실시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0.06.25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스레인지, 냉장고 등 생활용품 전달하고 전사(戰史)이야기 청취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임용택)은 24일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참전용사 두 분을 찾아 생활용품을 전달하고 70년전 6.25 전투현장의 이야기에 귀 기울이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이번 봉사활동은 6.25전쟁 70주년을 계기로 참전용사분들의 고귀한 희생을 잊지 않고, 뜻깊은 날로 기억될 수 있도록 해드리자는 취지로 전북은행 김천기 안전관리실장이 앞장섰다.

전북은행 안전관리실 직원 일동은 전북동부보훈지청에 전주지역 일대 거주하는 6.25 참전용사로서 생활형편이 어려운 분을 추천받아 참전용사가 사시는 댁을 방문하여 생활하시는데 불편한 것과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알아보고 가스레인지, 냉장고, 싱크대, 전기밥솥, 선풍기 등의 생활가전과 쌀, 라면, 화장지 등의 생필품을 직접 구매하여 참전용사의 가정에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전북은행 안전관리실 김미자 대리는 “국가적인 위기 상항에서 나라를 위해 몸바쳐 싸우신 참전 용사분들이 이렇게 어렵게 지내시고 계신 사실에 놀랍기도 하고 죄송스럽기도 하다”면서 눈시울을 붉혔다.

참전용사 조봉운(90), 박상규(89) 할아버지는 “동족상잔의 비극인 6.25전쟁에서 희생당한 전우들을 생각하면 아직도 마음이 아프다”며, “찾아와 준 것만으로도 기쁜 일인데, 불편한 살림살이를 살뜰히 챙겨주는 전북은행 직원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전북은행 김천기 안전관리실장은 “나라를 잃는 아픔을 후대에 전하지 않기 위해 생사를 넘나드는 전투현장에서 치열하게 싸웠을 참전용사들을 생각하면 고개가 절로 숙여 진다”며 “앞으로도 6월이 되면 꼭 참전용사들을 찾아뵙도록 노력 하겠다“고 하였다. 또한 ”6.25전쟁에 참전하신 모든 분들이 다 돌아가시기 전에 한반도에 그야말로 안정적인 평화와 번영이 안착되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

전북은행은 당기순이익의 10% 이상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지역기반 은행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 하는데 전 임직원 일동이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해왔다. 한편 전북은행 안전관리실은 지난 해 창립50주년을 맞아 『안전문화 나눔 행사』를 모악산 일대에서 실시하면서 지역 안전문화를 확산하기 위하여 심폐소생술 마네킨 세트를 활용한 심폐소생술 체험 코너 운영과 미세먼지 마스크, 화재대피 손수건, 여행용 구급낭 등 1만여 점을 일반 등산객들에게 무료로 배포하는 행사를 갖기도 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