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4 23:20 (금)
아이콘루프, 신원인증 기술로 60억원 투자 유치
아이콘루프, 신원인증 기술로 60억원 투자 유치
  • 김홍규 기자
  • 승인 2020.07.03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김홍규 기자> 블록체인 기업 아이콘루프는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 등 7개 투자자로부터 6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투자사 7곳은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 키움인베스트먼트, 다날홀딩스, 케이클라비스인베스트먼트, 티에스인베스트먼트, 코리아에셋투자증권, 패스파인데에이치다. 이번 투자를 주도한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은 아이콘루프의 마이아이디(MyID) 기반 신원인증 서비스를 높이 평가했다.

투자사 중 아이콘루프에 시리즈 A 투자를 한 티에스인베스트먼트, 코리아에셋투자증권 등은 이번에 재투자를 진행했다. 또 전략적 투자 형태로 참여한 다날홀딩스와 키움인베스트먼트는 아이콘루프와 다양한 협력으로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찾을 예정이다.

아이콘루프는 브릿지 라운드 투자 유치 성공으로 DID(분산ID) 플랫폼인 마이아이디 기반의 서비스 출시에 착수한다. 미아아이디 서비스는 금융권에서 실명인증이 필요한 모든 서비스에 이용할 수 있으며 오는 3분기 출시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투자는 시리즈 투자 사이의 중간 투자인 브릿지 라운드 투자로, 아이콘루프는 지난해 10월 100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김종협 하이콘루프 대표는 “아이콘루프의 독자적 DID 기술을 집약한 마이아이디 기반의 서비스 출시는 자기주권형 ID 시스템 실현이라는 큰 흐름을 선도하는 데 있어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며 “신뢰도 높은 신원인증에 대한 수요가 커진 가운데 금융권을 중심으로 시장을 선점한 뒤 점차 DID 적용 사업을 넓혀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