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2 09:15 (수)
한국투자증권, 옵티머스 투자자에 70% 선지급 결정
한국투자증권, 옵티머스 투자자에 70% 선지급 결정
  • 강신애 기자
  • 승인 2020.07.03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의도 한국투자증권 사옥
여의도 한국투자증권 본사

<대한금융신문=강신애 기자> 한국투자증권이 옵티머스 펀드 투자자에게 투자 원금의 70%를 선지급하기로 했다. 

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한국투자증권은 오늘 최고경영자 주재 소비자보호위원회(소보위)를 열고 이같은 보상안을 결정했다.

환매가 중단된 투자자와 더불어 아직 만기가 돌아오지 않은 투자자에게도 원금의 70%를 선지급한다. 

금융투자협회 공시 상 지난달 말 기준 옵티머스자산운용의 펀드 설정 잔액은 5172억 원으로 이 중 한국투자증권의 판매잔액은 407억 원가량이다. 167억원의 환매가 중단됐으며, 환매가 중단되지 않은 미상환 잔액은 120억원 규모다.

한편 한국투자증권은 이외에도 비상품부서를 포함해 협의체를 결성하고 판매된 사모펀드를 전수 점검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