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15:05 (토)
하나은행, 1달러로 시작하는 ‘외화적금’ 출시
하나은행, 1달러로 시작하는 ‘외화적금’ 출시
  • 이봄 기자
  • 승인 2020.09.08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이봄 기자> 하나은행은 소액으로 부담 없이 시작할 수 있고 자동이체와 환율알림 기능으로 자산관리까지 가능한 ‘일달러 외화적금’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미화 1달러부터 시작할 수 있는 일달러 외화적금은 가입기간 6개월로 매월 최대 미화 1000달러까지 횟수 제한 없이 자유로운 납입이 가능하며 5회까지 분할 인출 할 수 있다.

또한 가입 후 1개월만 지나도 현찰수수료 없이 달러지폐로 바로 찾을 수 있고, 손님이 지정한 환율을 알려주는 환율 알림 기능으로 똑똑한 자산관리가 가능하다.

가입은 개인에 한해 1인 1계좌로 개설 가능하고 금리는 고시금리를 제공하나 오는 2021년 3월 2일까지 가입 시에는 연 0.10%의 이벤트 금리를 추가로 제공한다.

하나은행은 상품 출시를 기념해 가입금액에 상관없이 가입 축하금으로 미화 1달러를 적립해 주고 자동이체로 적금을 납입할 경우 하나금융그룹 통합 멤버십 프로그램인 하나멤버스를 통해 최대 3000 하나머니를 제공한다.

일달러 외화적금은 향후 외부업체와의 제휴를 통해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를 활용해 손님이 주로 거래하는 제휴사에서도 ▲ 가입 ▲ 더모으기 ▲ 일부 출금 등의 기능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될 예정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미화 1달러로 부담 없이 시작할 수 있어 소액으로 돈이 쌓이는 재미를 제공하며, 자동이체와 원하는 환율에 도달하면 이를 알려주는 환율 알림 등을 통해 외화적금이 어렵지 않다는 경험을 제공하는데 초점을 맞췄다”며 “1인 1외화자산 시대를 맞아 포스트 코로나 시기에 해외여행을 계획 중인 손님은 소액을 꾸준히 모아 여행자금을 마련하는 재테크 수단으로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