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11:07 (월)
손병환 농협은행장, 추석 앞두고 기업체 방문 현장경영
손병환 농협은행장, 추석 앞두고 기업체 방문 현장경영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09.14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병환 농협은행장(사진 오른쪽)이 11일 경기도 양주에 위한 기업체를 방문해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NH농협은행)
손병환 농협은행장(사진 오른쪽)이 11일 경기도 양주에 위한 기업체를 방문해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NH농협은행)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NH농협은행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돼있는 경제 상황 속에서도 최선을 다하고 있는 기업체들을 위해 현장 목소리를 청취하고 실질적인 지원방안 등을 모색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손병환 농협은행장은 지난 11일 경기 양주시에 위치한 ‘카스’를 방문해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다양한 협력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카스는 세계 최초로 스마트 수하물 저울 개발을 공동 개발해 인천공항에 약 200개를 설치하는 등 계량시스템 생산 분야에서 국내를 대표하고 있는 기업으로 최근에는 바이러스 공기살균기 ‘카스에어메디’ 사업도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손병환 은행장은 “코로나19의 어려움 속에서도 최선을 다하고 있는 기업을 응원하고 현장의 고충사항을 반영해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은행은 추석 명절을 전후해 운전자금 등 자금수요가 증가하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10조원의 특별자금을 지원한다.

지원기간은 올해 8월 31일부터 10월 16일까지다. 지원대상은 해당 기간 중 대출만기가 돌아오거나 신규자금이 필요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며 최대 1.5% 범위 내에서 금리우대 혜택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