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8 17:30 (월)
우리금융, 추석맞아 소외이웃에 ‘행복상자’ 전달
우리금융, 추석맞아 소외이웃에 ‘행복상자’ 전달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09.16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오른쪽), 김현미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장(가운데), 위성백 예금보험공사 사장(왼쪽)이  15일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서 우리행복상자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금융그룹)
(오른쪽부터)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김현미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장, 위성백 예금보험공사 사장이 15일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서 우리행복상자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금융그룹)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우리금융그룹은 예금보험공사와 함께 소외이웃이 따뜻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도록 지난 15일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를 방문해 ‘우리행복상자’ 전달식을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우리행복상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이동이 제한되고, 복지시설 휴관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들을 위해 찰보리쌀, 김, 장아찌, 고추장, 약과 등의 먹거리 총 10가지로 구성됐다.

우리금융그룹과 예금보험공사는 이번 우리행복상자를 한국농공상융합형중소기업연합회 추천을 받아 코로나19 및 수해 등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우리 농가의 농산품으로 준비했다. 구성해 농가의 경제적 어려움을 덜어드리는 것은 물론, 국가 재난·재해 극복에도 동참한다는 계획이다.

우리은행 전국 영업본부 및 예금보험공사 소속 임직원들은 추석 전에 제작된 총 2000여개의 우리행복상자를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 산하 전국 40여개 노인복지시설에 전달할 예정이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은 “이번 지원을 통해 홀로 계신 어르신들이 따뜻한 추석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금융그룹과 예금보험공사는 우리 주변의 이웃이 어려운 시기를 겪을 때 힘을 보태고, 금융의 사회적 책임 실현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