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10:00 (토)
미래에셋생명, 온라인 미니암보험 4천건 판매고
미래에셋생명, 온라인 미니암보험 4천건 판매고
  • 문지현 기자
  • 승인 2020.09.17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미래에셋생명은 온라인 미니암보험 시리즈가 신계약 4000건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해 10월 출시한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과 올해 5월 출시한 ‘온라인 잘고른 남성미니암보험’의 판매 건수를 합산한 수치다.

미래에셋생명은 흥행 요인으로 낮은 보험료를 꼽았다.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은 여성이 걸리기 쉬운 3대암인 유방암, 갑상선암, 여성생식기암에 대해 30세 기준 월 1000원의 보험료로 최대 500만원을 보장한다.

‘남성미니암보험’은 30세 남성 5년 보장 기준 월 250원의 보험료로 위암, 폐암, 대장암, 전립선암, 간암 등 남성 5대암을 1000만원 보장한다.

두 상품 모두 가입연령 또한 20세부터 50세까지 고른 연령대에서 가입할 수 있다.

미래에셋생명은 두 상품이 출시 직후부터 인기를 끌었다고 설명했다.

‘여성미니암보험’은 출시 첫 달에만 400건이라는 판매 성과를 달성했으며 ‘남성미니암보험’도 보름 만에 500건을 돌파했다.

가입 연령별로 살펴보면 20대 비중이 많이 늘었다.

출시 전 미래에셋생명의 기존 온라인 암보험 가입자 중 20대 비중은 6%였으나, 미니암보험 출시 이후 10.3%로 2배 가까이 증가했다.

구원회 미래에셋생명 디지털혁신부문대표는 “미니암보험은 저렴한 가격으로 가장 발병률 높은 암을 콕 집어 보장하는 상품”이라며 “앞으로도 가성비 높은 미니 상품을 지속해서 출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미래에셋생명은 업계 최초의 온라인 변액보험을 포함해 총 9종의  온라인보험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