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10:15 (토)
신한금투 “명절 연휴기간 해외주식 매매 매년 30% 늘었다”
신한금투 “명절 연휴기간 해외주식 매매 매년 30% 늘었다”
  • 강신애 기자
  • 승인 2020.09.21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사 해외 주식 고객의 명절 기간 매매 분석 결과 발표
2017년 명절 대비 올해 설날 일 평균 거래대금 628%↑ 
추석 연휴 24시간 이용 가능한 해외주식 전담창구 운영

<대한금융신문=강신애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2017년부터 2020년까지 자사 해외주식 고객 중 명절기간 투자고객을 분석한 결과를 21일 발표했다. 

신한금융투자는 지난 4년간 설, 추석 연휴기간 자사 고객의 해외주식 투자 행태를 분석했다. 2017년 이후 명절 연휴기간 해외주식 일 평균 거래대금은 매년 30%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2020년 설 연휴기간 일 평균 거래대금은 약 180억 원으로 2017년 대비 약 628% 증가했다. 

이 기간 가장 많이 매매한 국가는 미국으로 매년 약 90%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이 매매비중은 2017년 89%에서 2020년 98%까지 증가했다. 또한 올해 설 연휴 신한금융투자 해외주식 고객은 기술주를 가장 많이 매매한 것으로 나타났다.(ETF 제외) 테슬라(TSLA), 알파벳A(GOOGL), 애플(AAPL)이 전체 매매금액 중 각각 6.57%, 5.72%, 4.80%를 차지했다. 

신한금융투자는 올해도 추석 연휴 기간 중 편리한 해외주식 거래를 위해 평일과 동일하게 해외주식 전담창구인 ‘글로벌 데스크’를 24시간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온라인매매(HTS, MTS) 가능국가(미국, 중국, 홍콩, 일본, 인도네시아, 베트남)도 동일하게 매매가 가능하다. 단, 연휴 기간 중 중국은 10월 1일부터 8일까지 홍콩은 10월 1일부터 2일까지 휴장인 점은 주의해야 한다.

 신한금융투자 리서치센터 박석중 해외주식팀장은 이번 추석 연휴기간 가장 주목해야 할 이벤트로 현지시각 9월 29일 열리는 미 대선 첫 번째 TV토론과 주요국 경제지표 동향을 꼽았다. 

박 팀장은 “최근 지지율 격차를 좁혀가는 美 대선 정국이 TV 토론 이후 판세 변화가 가능할지 여부에 모니터링이 필요하다”며 “연휴기간 미국, 중국, 유럽 제조업, 소비, 물가지수 발표도 예정돼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