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12:35 (화)
기업은행, 국내 최초 ‘부동산 AI 심사 시스템’ 도입
기업은행, 국내 최초 ‘부동산 AI 심사 시스템’ 도입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09.22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보대출 상담에 활용…주소만 입력하면 3분 안에 결과 도출
(사진=IBK기업은행)
(사진=IBK기업은행)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IBK기업은행은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AI)을 활용해 부동산 담보대출 가능 금액을 심사하는 ‘AI 부동산 자동심사 시스템’을 오는 25일부터 도입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국토교통부, 법원, 국토정보공사 등에서 수집한 공공데이터를 바탕으로 AI가 서류발급, 권리분석, 규정검토 등을 수행해 대출가능 여부, 금액 등을 자동으로 심사하는 시스템이다.

은행 영업점에서 부동산 담보대출을 상담할 때 은행 직원이 주소만 입력하면 3분 안에 대출 가능 금액 등 사전 심사 결과가 나온다. 심사 가능 부동산은 주거용 집합건물(아파트, 연립 등), 오피스텔 등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기존의 부동산 담보대출 상담을 위해서는 확인이 필요한 서류와 규정이 많아 짧게는 1시간, 길게는 며칠의 시간이 소요되고 고객이 몇 차례에 걸쳐 은행을 방문해야 했다”며 “AI 시스템으로 상담에 필요한 시간이 획기적으로 단축돼 고객의 편의성과 직원의 업무효율성 모두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