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13:10 (화)
기보, 전 임원 급여 반납하여 취약계층 지원
기보, 전 임원 급여 반납하여 취약계층 지원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0.09.25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5,900만원 전달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 이하 ‘기보’)은 24일(목) 정윤모 이사장을 비롯한 전 임원이 급여와 경영평가 성과급 일부를 반납해 모은 5,900만원을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전달한 성금은 코로나19와 태풍 및 장마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전통시장, 소상공인 등을 지원하여 지역 소비 촉진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활용될 예정이다.

감만사회복지관,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 등 부산지역 복지시설에 온누리상품권 2,700만원, 부산시 남구 장애인 복지관 지원에 2,000만원을 기부하고 기보를 비롯한 부산지역 4개 기관이 공동으로 후원하는 세이브더칠드런 자선행사에 1,200만원을 후원하기로 하였다.

특히, 세이브더칠드런 후원은 부산지역의 사회적경제기업에서 구매한 채소, 과일, 잡곡 등 지역농산물을 비대면 방식의 Drive-Thru 자선행사를 통해 판매하여 수익금을 부산지역 저소득 조부모 가정에 지원할 계획이다.

기보는 노사공동으로 저소득층 아동 긴급 후원, 취약계층 어르신 지원, 전통시장 살리기 등 기존의 사회공헌활동 외에 이번 임원진의 급여 기부로 지역사회 공헌 활동의 폭을 더욱 넓히는 계기가 되었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지역민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위기 극복에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부금을 전달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관심을 가지고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