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20:00 (수)
BNK경남은행, 지역 중소기업 3곳 ‘유망중소기업’ 선정
BNK경남은행, 지역 중소기업 3곳 ‘유망중소기업’ 선정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0.09.25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민테크ㆍ두영스텐산업ㆍ부일특장에 유망중소기업 인증서와 현판 교부…대출 금리 우대 등 금융혜택 제공

 

BNK경남은행은 양산 석계2일반산업단지에 소재한 중소기업 3곳을 ‘유망중소기업’에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창민테크(대표 김봉학)와 두영스텐산업(대표 강영만) 그리고 부일특장(대표 김용문)은 유망중소기업 심사에서 뛰어난 기술력과 안정적인 매출실적 등을 높이 평가 받아 유망중소기업에 뽑혔다.

창민테크는 우수한 기술력으로 플랜지류, 조인트, 닛플, 피팅 등 자동차용 배기부품을 제조해 대기업과 중견기업에 지정 납품하고 있다.

금속 구조물 제조업체인 두영스텐산업은 오랜 업력을 바탕으로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나가고 있다.

자동차 부품 제조업체인 부일특장은 1999년 개업 후 괄목할만한 성장을 거두고 있다.

BNK경남은행은 유망중소기업에 선정된 창민테크ㆍ두영스텐산업ㆍ부일특장에 별도 제작한 유망중소기업 인증서와 현판을 교부하며 대출 금리 우대 등 금융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여신영업본부 강상식 상무는 “유망중소기업 제도는 성장 잠재력이 높은 지역 중소기업을 발굴해 금융지원을 강화하고 거래관계를 확대하는 중소기업 지원 방안 중 하나이다. 유망중소기업에 선정된 창민테크와 두영스텐산업 그리고 부일특장이 더 큰 기업으로 발전할 수 있게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앞으로도 BNK경남은행은 유망중소기업 제도를 더욱 활성화시켜 지역 중소기업과 동반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