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8 21:40 (일)
지난달 가계대출 10.9조↑…증가폭은 축소
지난달 가계대출 10.9조↑…증가폭은 축소
  • 유정무 기자
  • 승인 2020.10.13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행·2금융권 각각 9조7000억·1조1000억 상승
(이미지: 금융위원회)
(이미지: 금융위원회)

<대한금융신문=유정무 기자> 지난달 가계대출은 전월 대비 10조9000억원 증가했지만 증가폭은 전달대비 3조4000억원 축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지난달 은행권과 제2금융권의 가계대출은 전월 대비 각각 9조7000억원, 1조1000억원 늘었다.

대출항목별로는 전 금융권 주택담보대출(주담대)이 직전월보다 7조1000억원 증가했다.

은행권은 전세자금대출과 일반 주담대(정책모기지 포함)가 각각 3조5000억원, 2조원 증가 등 총 6조7000억원 확대됐고 제2금융권도 4000억원 늘었다.

아울러 이 기간 기타대출의 경우 신용대출을 중심으로 3조8000억원이 불어났다.

은행권은 저금리기조에서 신용대출 수요가 지속되며 3조원 증가했지만 증가폭은 전월 대비 2조7000억원 감소했다.

2금융권도 신용대출은 저금리 하에서 주식청약 등 가계의 자금수요가 증가하면서 7000억원 늘었지만, 증가폭은 직전월보다 1조6000억원 줄었다.

금융위 관계자는 “가계부채 증가세가 우리 경제의 리스크 요인이 되지 않도록 가계대출 추이를 면밀히 모니터링 할 것”이라며 “가계부채 불안이 지속될 경우 필요한 관리방안을 관계부처와 협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