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3 19:45 (금)
신한은행, ‘우리 동네 응원 프로그램’ 확대 시행
신한은행, ‘우리 동네 응원 프로그램’ 확대 시행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10.14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점 인근 소상공인에게 디지털 전광판 등 무료 광고 제공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신한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소상공인과 위축된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금융권 최초로 영업점 내 설치된 디지털 사이니지(포스터와 전광판)를 통해 광고를 무료로 게시하는 ‘우리동네 응원 프로그램’을 확대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우리동네 응원 프로그램’은 영업점 내 설치된 디지털 사이니지 및 디지털 창구 등을 통해 가게 홍보, 할인 쿠폰 등을 무료로 제공하는 신한은행의 사회공헌 서비스이다. 광고 대상 업체는 디지털 사이니지가 설치된 영업점 인근 소상공인이다.

‘우리동네 응원 프로그램’은 지난 4월부터 7월까지 전국 32개 영업점을 대상으로 시범운영을 진행한 바 있으며, 시범운영 참여 고객 대상 설문조사 진행 결과 답변 고객의 70% 이상이 실질적으로 매출증대에 도움이 됐다고 응답했다.

높은 만족도에 힘입어 전국 94개 영업점으로 확대 이행하며, 향후 신한 쏠(SOL)에도 추가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코로나 19 여파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더 많은 자영업자 고객에게 사업을 홍보할 수 있는 새로운 채널을 제공하고, 은행 고객들에게도 금융 외 다양한 정보와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번 확대 이행되는 ‘우리동네 응원 프로그램’은 이달 13일부터 19일까지 디지털 사이니지가 설치된 전국 94개 영업점에서 상담 및 신청접수를 진행한다. 광고 가능 영업점은 신한은행 고객상담센터 또는 가까운 영업점으로 문의해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