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1 09:55 (목)
라이나생명, 고령자 위한 보철 강화형 치아보험 출시
라이나생명, 고령자 위한 보철 강화형 치아보험 출시
  • 박영준 기자
  • 승인 2020.10.29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라이나생명은 다음달 2일부터 ‘(무)THE든든한 실버치아보험’을 법인보험대리점(GA) 채널을 통해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 상품은 고령자대상 치주질환 치료를 위해 임플란트 등 보철 치료 보장을 강화한 실버 치아보험 상품이다.

라이나생명은 임플란트 보장을 맞춤형으로 개발했다. 초기 임플란트 치료에 대한 보장금을 낮추는 대신 누적 3개 이상의 임플란트 치료부터는 보장금이 높아지도록 설계됐다.

이에 보험료 부담은 낮고, 임플란트 치료는 장기적으로 보장받을 수 있다. 국민건강보험으로 평생 2개까지 임플란트 치료에 대해 본인부담금 30%로 치료 가능한 점에서 착안했다.

또 틀니, 브릿지, 임플란트 등의 보철 치료가 주계약이고, 크라운 치료를 특약으로 가입할 수 있도록 보험료 구성을 다양화했다. 

기존 치아보험에서 보장하는 영구치 발거, 치주질환 치료, 구내 방사선, 파노라마 등의 보장도 특약으로 가입 가능하다.

충전치료는 개수나 치료소재 제한 없이 보장한다. 틀니는 연간 1회 한도, 브릿지와 임플란트는 연간 3개 한도로 보장받을 수 있다. 

보험료는 주계약 65세 기준 남자는 4만700원, 여자는 3만4600원이다.

라이나생명 상품개발본부 이승용 이사는 “고령 고객의 임플란트 보장을 강화하고 보험료 부담을 줄여 실질적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고민하고 출시한 상품”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