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4 18:52 (화)
흥국생명, ‘다사랑OK간편건강보험’ 출시
흥국생명, ‘다사랑OK간편건강보험’ 출시
  • 문지현 기자
  • 승인 2020.11.16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흥국생명은 16일 유병자 보험에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특약을 탑재한 '흥국생명 다(多)사랑OK간편건강보험'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흥국생명 다(多)사랑OK간편건강보험은 유병자들도 필요한 특약을 선해 가입할 수 있도록 30개의 특약으로 구성돼 있다.

주계약의 재해사망을 비롯해 질병진단, 입원, 수술, 치료 등 소구력 있는 담보들을 하나의 보험 상품으로 보장받을 수 있다. 이제는 병력이 있는 유병자들도 맞춤 설계가 가능한 셈이다.

이 상품은 암 치료 시 필요한 진단금, 입원비, 수술비, 항암약물방사선치료비뿐만 아니라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까지 보장한다.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는 기존 항암약물치료에 비해 부작용이 낮지만, 높은 비용으로 환자들에게 부담이 되는 치료 기법이다.

해당 상품은 보험 가입 시 고지사항을 간소화한 상품으로 만성 질환 및 과거 병력이 있더라도 3가지 고지항목에만 해당되지 않으면 가입할 수 있다.

이 상품은 10년·20년 만기 상품으로 최대 90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다. 갱신을 통해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