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7 06:40 (수)
BNK경남은행,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ㆍ2020 BNK야구사랑정기적금 NC다이노스 창단 첫 통합 우승으로 ‘우대금리 대박’
BNK경남은행,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ㆍ2020 BNK야구사랑정기적금 NC다이노스 창단 첫 통합 우승으로 ‘우대금리 대박’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0.11.25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 우대금리 최대 0.80%...최고 연 1.55%
-2020 BNK야구사랑정기적금 우대금리 최대 1.70%...3년제 최고 연 2.75%

BNK경남은행은 올 초 판매한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과 2020 BNK야구사랑정기적금이 NC 다이노스의 창단 첫 통합우승에 힘입어 높은 수준의 우대금리를 확정했다고 25일 밝혔다.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과 2020 BNK야구사랑정기적금은 NC 다이노스가 2020시즌 달성한 성적에 따라 각종 우대금리가 지급되는 금융상품.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은 코로나 극복 우대금리 0.10%, 정규시즌 우승 0.10%, 포스트시즌 진출 0.10% 등 종전 확정 우대금리 0.30%에 한국시리즈 우승 우대금리 0.10% 가 추가됐다.

여기에 가입 고객(계좌) 가운데 1000계좌(각 500계좌)는 나성범 선수가 홈런 개인 순위 3위 안에 들고 루친스키 선수가 다승 개인 순위 3위 안에 들어 우대금리 0.20%를 각각 추가로 지급받게 됐다.

이에 따라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은 기본금리 연 0.75%에 최대 우대금리 0.80%를 적용 받으면 최고 연 1.55% 금리(세전)를 기대할 수 있다.

2020 BNK야구사랑정기적금도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과 마찬가지로 코로나 극복 우대금리 0.20%, 정규시즌 우승 0.30%, 포스트시즌 진출 0.30% 등 종전 확정된 우대금리 0.80%에 한국시리즈 우승으로 0.30% 우대금리가 추가됐다.

또 나성범 선수와 루친스키 선수가 홈런 개인 순위와 다승 개인 순위 3위 안에 들어 가입 고객(계좌) 중 1000계좌(각 500계좌)는 0.30% 우대금리를 각각 추가 지급받게 됐다.

따라서 기본금리에 우대금리 최대 1.70%p를 적용 받으면 1년제는 최고 연 2.55%, 2년제는 최고 연 2.65%, 3년제는 최고 연 2.75% 금리를 기대할 수 있다.

마케팅추진부 정윤만 부장은 “NC 다이노스가 정규시즌 우승에 이어 한국시리즈에서도 우승을 거둬 NC 다이노스의 팬이자 지역민의 한 사람으로서 자부심이 든다. 더욱이 NC 다이노스의 호성적에 힘입어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과 2020 BNK야구사랑정기적금 가입 고객들이 높은 우대금리를 받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정윤만 부장은 “코로나19로 침울한 가운데 국내 프로야구사를 새롭게 쓴 NC 다이노스가 해마다 좋은 성적으로 야구팬과 지역민들에게 행복을 전해줬으면 한다. BNK경남은행도 더 좋은 조건의 BNK야구사랑정기예금과 BNK야구사랑정기적금을 매년 선보일 것이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이 지난 5월 출시해 완판된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은 1만2181좌(판매액 3386억원), 2020 BNK야구사랑정기적금은 7593좌(계약액 563억원)가 판매됐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NC 다이노스의 정규시즌과 한국시리즈 우승을 축하해 본점 영업부(창원시 마산회원구 석전동 소재) 내에 NC 다이노스 선수들의 친필 사인이 새겨진 글러브와 야구공이 놓인 진열대를 전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