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16:45 (화)
김광수 농협회장, 차기 은행연합회장으로 낙점
김광수 농협회장, 차기 은행연합회장으로 낙점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11.27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사진)이 새 은행연합회장으로 결정됐다.

27일 은행연합회는 지난 23일 총회를 열고 회장후보추천위원회가 단독 추천한 김광수 후보를 만장일치로 회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신임 김 회장 임기는 다음 달 1일부터 3년이다.

김 회장은 광주제일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1983년 행정고시 27회로 공직에 들어섰다.

금융감독위원회 은행감독과장, 재정경제부 국세조세과장, 금융정책과장, 금융위원회 금융서비스국장, 금융정보분석원장 등을 역임했다. 법무법인 율촌의 고문을 맡다가 지난 2018년 4월 농협금융지주 회장으로 취임했다.

농협금융지주는 김 회장의 사의 표명에 따라 김인태 부사장 직무대행 체제로 들어간다. 이어 농협금융 이사회는 사내·외 이사 6명으로 구성된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를 개시하고, 40일 이내에 최종 회장 후보자를 추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