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17:20 (화)
하나은행, ‘韓 최우수 외국환 은행상’ 20년 연속 수상
하나은행, ‘韓 최우수 외국환 은행상’ 20년 연속 수상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0.12.01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하나은행은 세계적인 금융‧경제 전문매체 글로벌파이낸스(Global Finance)지(誌)로부터 ‘대한민국 최우수 외국환 은행(2021 Best Foreign Exchange Provider in Korea)’에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이로써 하나은행은 지난 2001년 이래 20년 연속 대한민국 최우수 외국환 은행상을 수상했다.

글로벌파이낸스지는 “하나은행은 전 세계 135개국 해외 은행들과 환거래를 체결 중으로 외국환과 무역금융 분야에서의 한국 내 부동의 선두를 고수하고 있다. 외국환 거래 규모의 지속적인 성장에 따른 시장 지배력도 강화되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수출기업 지원을 위한 ‘위드론 수출금융’이 무역금융 활성화에 기여한 점 등이 높게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하나은행 외환상품부 FI Biz셀 관계자는 “하나은행의 외국환 역량이 글로벌 최고 수준임이 다시 한 번 입증됐다”며 “해외송금 편의성을 강화한 디지털 기반의 비대면 해외송금 앱인 ‘Hana EZ’로 급변하는 외국환 시장을 주도하겠다”고 말했다.

글로벌파이낸스지는 1987년 뉴욕에서 창간한 이래 전 세계 190개국 5만명 이상의 CEO 및 금융전문가들이 구독하고 있는 세계적 권위의 금융‧경제 전문 매체로 각국 금융기관의 성장성, 혁신성, 수익성 등에 대한 세부적인 설문조사로 매년 부문별 최우수 은행을 선정, 발표해오고 있다.

한편 하나은행은 글로벌파이낸스지로부터 무역금융 분야 시장 지배력과 상품·서비스 품질, 기술력 등 고른 부문의 역량을 인정받아 ‘통산 19회의 대한민국 최우수 무역금융 은행상’을 받았다. 외국환 및 무역금융 분야에서의 역량을 기반으로 ‘통산 4회의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상’을 수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