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18:10 (화)
카디프생명, 대출 갚아주는 보험 ‘핀다’에 제공
카디프생명, 대출 갚아주는 보험 ‘핀다’에 제공
  • 문지현 기자
  • 승인 2020.12.01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박홍민·이혜민 핀다 공동 대표이사, 오준석 BNP파리바 카디프생명 대표이사 사장이 1일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홍민·이혜민 핀다 공동 대표이사, 오준석 BNP파리바 카디프생명 대표이사 사장이 1일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은 ‘핀다(FINDA)’와 단체 신용생명보험 서비스인 핀다대출안심플랜을 제공한다고 1일 밝혔다.

핀다대출안심플랜은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의 '더세이프 단체신용보험IV(갱신형)'을 통해 제공된다.

서비스 제공 기간 중 예기치 못한 사고로 인한 사망 또는 80% 이상의 장해로 대출금 상환이 어려워지는 경우, 보험금으로 대출기관에 남은 대출금을 상환해주는 단체보험서비스이다.

최대 5000만원까지 보장되며 보험료는 전액 핀다에서 부담하므로 고객은 대출실행 후 간단한 서비스 가입동의만으로 서비스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양사는 ‘핀다대출안심플랜’ 제공을 시작으로 건전한 대출생태계 조성과 확장을 위한 협업을 이어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오준석 BNP파리바 카디프생명 대표이사 사장은 “올해 가계대출이 역대 최대 증가폭을 기록하면서, 가계대출 건전성 제고를 위한 적극적인 노력이 강조되고 있다"라며 "이번 서비스로 대출상환 단계의 리스크를 최소화해 고객과 고객의 자산은 물론, 대출기관의 건전성까지 보호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은 국내 생명보험사 중 유일하게 다양한 신용보험을 제공 중인 보험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