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7 06:45 (수)
신한금융, 이웃사랑 성금으로 130억 쾌척
신한금융, 이웃사랑 성금으로 130억 쾌척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12.01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희망 2021 나눔캠페인’ 1호 기부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 펼쳐
1일 서울시 중구 정동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진행된 신한금융그룹의 이웃사랑 성금 전달식에서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사진 왼쪽),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예종석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금융그룹)
1일 서울시 중구 정동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진행된 신한금융그룹의 이웃사랑 성금 전달식에서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사진 왼쪽),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예종석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금융그룹)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신한금융그룹은 1일 오전 서울시 중구 정동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방문해 ‘희망 2021 나눔 캠페인’ 1호 기부자로 이웃사랑 성금 130억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신한금융은 기업 시민으로서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그룹의 경영이념을 실천하기 위해 지난 2002년부터 올해까지 모두 1027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올해는 지난해 이웃사랑성금 120억원에 더해 전 그룹사가 함께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사회 프로젝트’ 중 하나로 신한금융희망재단과 함께 역대 최대 금액인 130억을 기탁했다.

이날 전달한 성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사회 경기 활성화 지원, 금융교육 사업, 장애인의 자립역량 강화 및 어르신 돌봄 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또 신한금융희망재단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맞벌이 부부의 육아부담 경감 및 돌봄이 필요한 아동의 안전한 생활을 지원하는 사업을 더욱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조용병 회장은 “따뜻한 나눔 실천을 통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다시 건강한 대한민국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다양한 ESG활동을 실천하며 금융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에게 힘이 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기 위해 총 3회차로 구성된 ‘Hope Together 캠페인’을 통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왔다.

Hope Together 캠페인 1차에서 모금된 성금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고생하는 의료진과 소외계층 아동을 위해 의료용품, 생필품 KIT, Meal Box 등을 만들어 지원했으며 2차 캠페인으로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에게 물품을 구매해 희망상자를 제작, 소외계층에게 전달했다.

3차 캠페인으로는 지역사회 비영리기관, 사회적경제기업, 지방자치단체와 업무협약(MOU)를 맺어 장애인 지원체계 구축, 소외계층 일자리 사업 등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총 10억원 규모의 기업의 사회적책임(CSR) 사업을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