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16:10 (화)
하나벤처스 ‘스타트업 경진대회’ 최종 후보에 50억 투자
하나벤처스 ‘스타트업 경진대회’ 최종 후보에 50억 투자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0.12.17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환 하나벤처스 대표(왼쪽)가 제2회 초기 스타트업 경진대회서 대상을 수상한 김운연 피트메디 대표와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하나벤처스)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하나금융그룹의 벤처캐피탈 하나벤처스는 지난 16일 서울시 강남구 소재 스튜디오블랙(STUDIO BLACK)에서 ‘제2회 초기 스타트업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하나벤처스의 초기 스타트업 경진대회는 중소·벤처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하나금융그룹의 혁신금융 의지를 바탕으로 지난 7월 첫 대회가 개최됐다. 이번 두 번째 대회 또한 사업 준비 단계부터 창업 3년 미만의 초기 스타트업들이 대상으로, 하나벤처스는 선발된 스타트업들에 선제적 투자를 집행하고 향후에도 지속 성장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경진대회는 창업 초기 스타트업들과 만나 서로를 연결하고 서로에게 배우는 과정을 신나게 즐겨보자는 의미의 ‘Connect, Learn & Play’를 주제로 했다.

총 300여개 스타트업들이 응모한 가운데 핵심인력, 비즈니스모델, 차별화된 기술 등에 대한 면밀한 평가를 거쳐 비대면 서비스 플랫폼, 바이오의약품, 클라우드 보안, 고객관리솔루션, 이커머스플랫폼 등 다양한 분야의 비즈니스를 영위하는 9개 기업을 선정해 최종 심사를 진행했다.

특히 이날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생중계 됐다.

발표와 질의응답 과정을 거쳐 △대상 피트메디(비대면 운동습관 플랫폼) △최우수상 테이텀(클라우드 보안 솔루션) △우수상 크래프타(개인 창작품 판매 플랫폼) 및 더패밀리랩(여성 홈트레이닝 플랫폼) 총 4개 스타트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하나벤처스는 수상 기업 및 최종 후보 업체당 최대 10억원까지 총 50억원 투자를 즉시 단행한다. 향후 추가적인 투자도 진행할 계획이다.

김동환 하나벤처스 대표는 “지난 여름 제1회 초기 스타트업 경진대회를 개최하면서 이 행사를 매년 2회씩 정기적으로 열겠다고 약속했다”며 “기술기업이 지속적인 연구‧개발(R&D) 투자를 하듯 하나벤처스는 스타트업에 대한 투자로 함께 성장하는 금융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