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04:00 (화)
KB금융, 계열사 대표 후보 선정
KB금융, 계열사 대표 후보 선정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0.12.18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증된 역량 보유한 리더그룹 형성에 중점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KB금융지주가 18일 계열사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이하 대추위)를 열고 KB증권 등 10개 계열사 대표 후보를 선정했다.

선정된 후보는 이달 중 해당 계열사의 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 최종 심사‧추천을 거쳐 주주총회에서 확정된다.

대추위는 이달 말로 임기가 만료되는 10개 계열사 중 △KB손해보험 △KB부동산신탁 △KB신용정보에 대해 신임 대표 후보를 선정했다. 신임 대표들 임기는 2년이다.

먼저 KB손해보험은 양종희 대표의 KB금융지주 부회장 선임 예정에 따라 그룹 내 보험 계열사의 전략적 포지셔닝 및 수익구조 다각화 등을 일관성 있게 추진할 수 있는 지주 김기환 CFO를 후보로 선정했다.

김기환 후보는 재무‧리스크‧홍보‧HR‧글로벌 등 다양한 컨트롤 타워업무 경험을 바탕으로 그룹 내 핵심사업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경영관리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KB부동산신탁은 부동산시장 패러다임 변화에 선제적 대응을 위해 영업 및 리스크관리 역량을 겸비한 균형 있는 시각을 갖춘 지주 서남종 CRO를 후보로 선정했다.

서남종 후보는 영업‧재무‧리스크관리 등 풍부한 영업현장 경험과 폭넓은 금융 전문성을 바탕 으로 그룹 내 핵심사업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안정적인 조직관리 역량을 보유했다.

KB신용정보는 규제환경 변화에 대비하여 그룹 내 기반사업(Share Infra)으로서의 역할 강화를 위해 은행 조순옥 준법감시인을 후보로 선정했다.

조순옥 후보는 그룹 내 여성임원으로 지역영업그룹대표 경력 등 영업현장 경험이 풍부하며 은행 준법감시인으로서 정도영업 내재화를 통해 은행의 경영성과 달성을 지원한 바 있다.

아울러 복수대표 체제로 운영 중이던 KB자산운용은 1인대표 체제로 전환한다. KB자산운용은 대체자산 부문을 담당하고 있는 이현승 대표를 후보로 재선정했다.

이 밖에 KB증권, KB국민카드, KB캐피탈, KB생명보험, KB저축은행, KB인베스트먼트는 각각 박정림‧김성현, 이동철, 황수남, 허정수, 신홍섭, 김종필 기존 대표가 후보로 재선정됐다. 이들 대표의 임기는 1년이다.

대추위는 “디지털 트렌드와 저성장 구조가 일상화되는 환경에서 고객 중심 디지털 혁신 본격화 등을 통해 지속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검증된 역량을 보유한 리더그룹 형성에 중점을 두고 대표 후보를 선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재임기간 중 경영성과, 중장기 경영전략 등 추진력, 시장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변화혁신 리더십 등을 종합 검토해 대표 후보로서 적정성을 면밀하게 살펴봤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