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02:55 (화)
김진균 수협은행장, 도시락 간담회 ‘소탈 행보’
김진균 수협은행장, 도시락 간담회 ‘소탈 행보’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12.21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균 Sh수협은행장(사진 가운데)이 매주 한두차례 본부부서 직원들을 은행장실로 초청해 ‘도시락 간담회’를 진행하며 격의없는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사진=Sh수협은행)
김진균 Sh수협은행장(사진 가운데)이 매주 한두차례 본부부서 직원들을 은행장실로 초청해 ‘도시락 간담회’를 진행하며 격의없는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사진=Sh수협은행)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내부 출신 첫 은행장’으로 화제가 됐던 김진균 Sh수협은행장이 직원들과의 릴레이 도시락 간담회로 소통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21일 Sh수협은행에 따르면, 김 행장은 이달 초부터 매주 한 두 차례씩 점심시간 도시락 간담회를 이어가고 있다.

사내 메신저로 직원들을 깜짝 초대해 도시락 식사를 통해 다양한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며, 공감대 형성에 나서고 있다. 지난 17일에는 디지털금융본부 소속 팀장들을 은행장실로 초대해 점심 식사를 함께 했다.

Sh수협은행은 이 자리에서 김 행장이 직원들의 직위 대신 이름을 부르는 한편, 은행장 취임 이후 겪었던 에피소드를 서슴없이 털어놓는 등 친근한 선배의 모습으로 격식을 덜어냈다고 밝혔다.

직원들 역시 평소 업무현장에서 느꼈던 어려움과 디지털금융 트렌드, 2021년 목표와 과제 등 자유로운 주제로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주저 없이 이야기하는 등 적극적인 자세로 간담회에 임했다.

이 자리에 참여한 배석환 플랫폼사업팀 팀장은 “디지털금융을 통한 미래비전과 사업추진에 대한 행장님의 강한 의지를 느낄 수 있었다”며 “무엇보다 이런 간담회가 보여주기식 소통이 아닌 진심을 느낄 수 있는 자리여서 더욱 좋았다”고 말했다.

수협은행 관계자는 “김 은행장은 비대면 소통보다 감성을 공유할 수 있는 대면 소통을 선호하는 편”이라며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되면 다시 전국을 돌며 수협은행의 혁신과 성장을 주제로 직원들의 의견을 경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