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8 21:40 (일)
은성수 “방역 성공이 경제 회복의 지름길”
은성수 “방역 성공이 경제 회복의 지름길”
  • 박진혁 기자
  • 승인 2020.12.21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례없는 금융 위기 극복
내년 취약부문 중심 지원
이후 선도형 경제를 목표로
21일 서울 정부청사에서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코로나19 대응 정책평가 간담회를 비대면으로 진행하고 있다. (사진: 금융위원회)
21일 서울 정부청사에서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코로나19 대응 정책평가 간담회를 비대면으로 진행하고 있다. (사진: 금융위원회)

<대한금융신문=박진혁 기자> “방역의 성공이 경제 회복의 지름길이다. 전 금융권은 모든 가능성에 대비해 업무체계를 점검하고 시나리오별 비상업무체계를 준비해야 한다”

21일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코로나19 대응 정책 평가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이번 간담회는 △올해 코로나19 대응 정책 평가 △코로나 위기 극복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주제로 진행됐다.

금융위에 따르면 올해 코로나19 위기에 대응해 전 금융권은 합심해 전례 없는 규모의 금융지원을 진행했다.

구체적으로는 175조+a 규모의 ‘민생·금융안정 패키지’를 통해 소상공인 긴급 대출을 진행했고 중소·중견 기업에 대한 정책금융 프로그램은 목표치를 초과한 32조5000억원을 지원했다.

내년 금융정책 방향은 코로나로부터 경제 회복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다.

우선 정부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의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기 때문에 취약부문을 중심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내년 소상공인에 대한 시중은행 제2차 대출을 탄력적으로 지속 공급하고 비대면 대출 비중도 확대될 예정이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는 한국판 뉴딜, 그린 뉴딜, 사회적 안전망 강화 등을 통해서 선도형 경제로의 전환을 목표로 한다.

은 위원장은 “리스크 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겠다”라며 “시중 유동성 관리, 고위험 자산으로의 쏠림 등 자산 시장의 위험요인을 선제적으로 관리하고 질서 있게 조정될 수 있도록 미리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