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14:30 (화)
“신생아 2명 중 1명, 현대해상 어린이보험 가입”
“신생아 2명 중 1명, 현대해상 어린이보험 가입”
  • 문지현 기자
  • 승인 2021.01.11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앤굿어린이종합보험Q’ 가입 400만 돌파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현대해상은 어린이 전용 보험 ‘굿앤굿어린이종합보험Q’가 누적 판매 400만건을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2019년 출생한 신생아 2명 중 1명은 이 보험에 가입하고 있는 것이다.

굿앤굿어린이종합보험Q는 지난 2004년 7월 업계 최초의 어린이 전용 종합보험으로 출시됐다.

이후 16년 동안 400만건(2370억원)이 판매돼 업계 최장·최다 판매 기록을 세웠으며, 소비자들의 입소문을 통해 신생아 2명 중 1명(50.7%)이 가입할 만큼 꾸준한 사랑을 받아 오고 있다.

이 상품은 고액의 치료비가 드는 치명적 중병인 어린이CI(다발성 소아암, 8대장애, 양성뇌종양 등)를 비롯해 가족일상생활배상책임, 시력교정, 비염 및 아토피 등 자녀의 생애주기에 따른 위험을 종합적으로 보장해 주는 상품이다.

특히 지난 2020년에는 기존 어린이보험에서 면책사유에 해당돼 보장되지 않던 선천이상 보장을 신설했다.

또 영유아에게 취약한 유행성 감염병인 수족구·수두, 성장기에 일어날 수 있는 성장판손상골절·기흉, 임산부를 위한 분만전후출혈수혈 진단 담보 등을 업계 최초로 신설해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

또 자녀 헬스케어서비스인 ‘굿앤굿어린이케어서비스’를 제공해 자녀의 건강관리도 지원하고 있다.

건강·육아상담, 시기별맞춤LMS, 병원안내 및 예약대행, 검진안내 및 예약대행 서비스와 자녀의 체온정보에 따른 열관리 지침과 지역별 발열현황 및 유행성 질병현황을 실시간으로 안내해준다.

어린이보험 관련 데이터를 활용해 자동차보험에 ‘어린이 할인 특약’도 선보였다. 7세 미만의 자녀(태아 포함)가 있는 고객의 자동차 보험료를 최대 14% 할인해 주는 특약으로, 현재까지 150만건이 넘게 판매됐다.

현대해상은 굿앤굿어린이종합보험Q에 대한 고객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사회공헌 활동과 어린이 교통안전에 관한 연구에도 힘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