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5 03:00 (금)
지난해 채권결제대금 6169조···전년比 11.2% 증가
지난해 채권결제대금 6169조···전년比 11.2% 증가
  • 박진혁 기자
  • 승인 2021.01.27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권 거래대금 총액 1경 돌파
단기사채 결제대금은 감소세

<대한금융신문=박진혁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은 예탁원을 통한 채권결제대금이 6169조2000억원으로 전년(5549조2000억원) 대비 11.2% 증가했다고 27일 밝혔다.

장내 채권시장 결제대금은 600조9000억원으로 전년(448조6000억원) 대비 28.2% 증가했으며 채권 기관투자자 결제대금은 5568조3000억원으로 전년(5080조6000억원) 대비 9.6% 늘었다.

장내 채권시장 결제는 거래소 회원인 증권회사·은행 간 증권 및 대금의 결제를 뜻하며 채권 기관투자자 결제는 장외 채권시장에서 국채, CD·CP, 단기사채 등의 매매 거래에 따른 기관 간 증권 및 대금의 결제를 의미한다.

시장별로는 △국채전문유통시장 457조1000억원 △장내 일반채권시장은 17조8000억원 △장내 레포 시장은 126조원으로 결제대금이 모두 전년 대비 증가했다.

상품 유형별로는 △국채 3087조3000억원 △CD·CP 1427조6000억원 △단기사채 1053조4000억원을 기록해 단기사채 결제대금은 감소했으나 전체 기관투자자 결제는 전년 대비 상승했다.

채권 거래대금 총액은 1경437조1000억원으로 전년(9695조6000억원) 대비 7.6% 증가했다.

장내채권시장 거래대금은 2492조원으로 전년(2439조8000억원) 대비 2.1% 증가했으며 채권 기관투자자 거래대금은 7945조1000억원으로 전년(7255조8000억원) 대비 9.5% 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