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8 20:30 (일)
한화생명, 수술비 선지급 종신보험 출시
한화생명, 수술비 선지급 종신보험 출시
  • 문지현 기자
  • 승인 2021.02.09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한화생명은 사망에 대한 보장뿐만 아니라 수술에 대해 최대 8000만원까지 주계약에로 선지급하는 ‘한화생명 누구나 필요한 수술비종신보험’을 9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한화생명 누구나필요한 수술비종신보험(이하 수술비 종신보험)은 종신보험임에도 별도의 특약 없이 암 및 뇌혈관·심장질환으로 인한 수술을 보장한다.

특약을 추가하면 수술의 범위 또한 약 90여종으로 대폭 확대시킬 수 있다.

또 수술관련 특약을 세분화해 관혈·비관혈의 수술형태나 암·심장·뇌혈관. 간·폐, 신장·췌장 등 질병부위 별로 고객이 원하는 보장만 직접 선택해서 추가 가입할 수 있도록 했다.

고객이 자신의 병력이나 가족력을 고려해 선택과 집중이 가능하다.

수술비 종신보험에 가입한 고객은 암·뇌혈관질환·심장질환으로 인해 관혈수술을 받을 경우 가입한 사망보장 금액의 80%를 선지급 받아 생존치료에 전념할 수 있다.

수술에 대해 가입한 특약을 중복으로 보장받을 수 있기 때문에 주계약 3000만원과 일부 특약을 가입하고 뇌혈관 관련 관혈 수술을 받게 된다면 주계약 선지급금 2400만원(주계약의 80%)에 특약 가입금액까지 최대 6400만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만약 치료를 받다 사망을 하게 된다면 남아있는 주계약 금액(6백만원)을 사망보험금으로 지급받는다.

특히 특약으로 요실금 수술에 대해 연간 1회 한도로 최대 100만원까지 보장하는 점이 눈에 띈다. 생활속에서 자주 접할 수 있고 고객의 니즈가 높은 관절염이나 백내장 등의 고빈도 수술도 보장 받을 수 있다.

수술비 종신보험은 남녀 65세까지 가입 가능하며 40세, 남자, 납입기간 20년납 기준으로 주계약 3천만원 및 의무부가특약들과 중증수술특약 가입 시 보험료는 9만3775원이다.

보험료가 부담이 되는 고객이라면 ‘한화생명 누구나필요한 수술비건강보험(갱신형)’(이하 수술비 건강보험)도 눈여겨볼 만 하다.

보장에 초점을 맞춘 상품으로, 주계약으로 재해사망을 보장하고 갱신형이기 때문에 저렴한 설계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