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20:15 (수)
DGB대구은행, 스마트 캐릭터 마케팅 적극 활용
DGB대구은행, 스마트 캐릭터 마케팅 적극 활용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1.02.26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체 캐릭터 ‘단디, 똑디, 우디’ 언택트 금융 맞춤 사용 눈길

 

DGB대구은행(은행장 임성훈)은 디지털 금융의 본격적 도래와 코로나19시대 비대면 언택트 금융이 활성화되는 시점에 자체 개발 캐릭터 ‘단디, 똑디, 우디’를 적극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DGB대구은행 스마트캐릭터는 2015년 은행의 상징이었던 파랑새를 모티브로 처음 탄생하였으며, 2019년 리뉴얼을 통해 더욱 친근한 이미지로 변경되었다. DGB대구은행의 경영이념 ‘꿈과 풍요로움을 지역과 함께’에 맞춰 꿈을 상징하는 파랑새와 풍요로움을 상징하는 꿈나무 캐릭터를 선보여, 2019년 이를 리뉴얼한 ‘단디, 똑디(파랑새), 우디(꿈나무)’를 선보였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기존 캐릭터 대비 단순한 포인트를 강조해 온라인 마케팅 활용으로 유용할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고 설명하면서 “캐릭터 출시 후 1년여, 다양한 금융 서비스 및 후원 물품 등에 사용된 것은 물론 DGB 이미지를 대변하는 홍보대사의 역할로 지역민들과도 만나왔다”고 설명했다.

지난 해에는 캐릭터 탄생 후 처음으로 ‘2020 대한민국 캐릭터앤굿즈페어’에도 참가해 대구광역시와 대구FC캐릭터 등 대구 지역을 대표하는 캐릭터의 역할도 수행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생활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실시된 본 행사에서 DGB대구은행은 마스크스트랩을 나눔하며 고객들에게 코로나19 극복을 격려하는 차원으로 참가를 실시하였다.

은행 캐릭터 본연의 목적에도 충실한데, 리뉴얼한 IM뱅크 화면 곳곳에 스마트 캐릭터를 배치해 더욱 쉽고 즐거운 모바일 이용 가이드로 활용하고 있으며, 캐릭터 자체를 활용한 금융상품인 똑디 체크카드는 ‘20년 2월부터 약 6만 7천좌, 그리고 로디(수익증권 로보어드바이저)의 경우에는 ‘21년 1월부터 2개월만에 로디로만 펀드 1만4천좌 판매고를 기록하고 있다. 이밖에도 DGB대구은행 공식 SNS 프로그램 활용, 종이가방부터 현금봉투, 플립톡, 인형, 휴대폰 거치대 등의 다양한 굿즈로도 개발 및 활용되고 있다.

이숭인 IMBANK본부장은 “코로나19에 따라 비대면 거래량이 증가함에 따라, 전국화에 대응하는 통합플랫폼 작업에 있어서 자체 캐릭터는 딱딱한 은행 이미지를 친근하게 바꿔주는 효과가 있다”고 설명하면서 “향후 DGB자체 캐릭터의 독자적 연계사업도 진행해 판매용 굿즈 제작, 팝업스토어 등 더욱 다양한 캐릭터 활용에 사용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