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09:05 (월)
JB자산운용, 새 대표에 최원철 전무 선임
JB자산운용, 새 대표에 최원철 전무 선임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1.03.29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B자산운용대표 최원철

 

JB자산운용의 새 대표에 최원철 JB자산운용 전무가 선임되었다.

최원철 신임 대표는 경남 진해 출신으로 95년 중앙대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골든브릿지자산운용을 시작으로 솔로몬투자증권과 LIG투자증권에서 근무하며 시장에 대한 다양한 경험을 쌓아온 금융전문가이다.

2015년 JB자산운용에 합류하여 회사의 부동산 사업 확장의 기틀을 마련하였고 대체투자3본부장을 거쳐 대체투자부문장을 지내왔다. 과거 운용사와 증권사 영업현장을 두루 거치며 Capital Market에 대한 풍부한 이해와 전문 지식을 갖추고 있다고 평가받고 있다.

JB자산운용 최원철 대표는 “갈수록 치열해지는 운용사 시장에서 회사의 경쟁력은 사람이라는 생각을 가지고 임직원들과 적극적으로 교감하겠으며, 임직원들과 함께 JB자산운용의 새로운 성장스토리를 써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JB금융그룹은 전북은행, 광주은행, JB우리캐피탈, JB자산운용을 자회사로, 프놈펜상업은행 (PPCBank), JB캐피탈 미얀마, JB증권 베트남, JB 프놈펜자산운용을 손자회사로 둔

종합금융그룹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