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11:05 (수)
신한금융투자, MZ직원 대상 리서치 교육 인기
신한금융투자, MZ직원 대상 리서치 교육 인기
  • 강수지 기자
  • 승인 2021.03.31 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본과 원칙에 충실한 투자 역량 강화 목적
멘토인 신한금융투자 이성재 책임연구원과 멘티인 오수연 주임이 1:1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투자
멘토인 신한금융투자 이성재 책임연구원과 멘티인 오수연 주임이 1:1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투자

<대한금융신문=강수지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리서치센터 교육 프로그램이 MZ세대 직원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리서치 교육 프로그램은 증권업의 본질인 시장과 증권분석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도입했다. 지난해 9월부터 진행 중이다.

대상은 리테일, IB, 운용뿐만 아니라 디지털, 경영관리 등 전 사업부문에 배치된 지난해 신입사원 전원이다. 각 사업그룹별 3년차 이하 주니어 등 MZ세대도 교육 대상이다.

참가 주니어들은 일정 기간 동안 리서치센터로 파견되며, 애널리스트 육성 수준의 교육을 받는다.

리서치센터에서는 경제·금융 등 자본시장에 대한 기초교육과 산업별 기초교육을 시작으로 각종 데이터 프로그램에 접근하는 교육을 진행한다.

이후 기업 미팅과 기관투자가 세미나 참관을 통해 현장경험을 높일 수 있도록 한다.

마지막에는 디지털플랫폼, ESG 등 주요 이슈에 대한 보고서를 직접 작성해 발표하도록 함으로 교육을 마무리한다.

이와 관련, 애널리스트와 1:1 멘토-멘티를 매칭한 뒤 조사분석 지원업무를 수행하도록 구성한 부분은 실질적인 역량강화로 이어질 수 있었다는 점에서 직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현재 80여명의 주니어들이 4개월간의 강도 높은 교육과정을 완료했다.

이달 해당 교육을 수료한 신한금융투자 리스크공학부 김소은 주임은 “교육을 통해 금융시장 기초부터 주식, 채권, 파생 등 보다 확장된 영역을 접하게 됐다”며 “금융상품의 구조와 속성을 파악하는데 큰 도움이 됐다. 현업에 돌아와 장외 파생 평가 업무를 할 때 수치가 보여주는 의미를 빠르게 이해하고 적응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신한금융투자 윤창용 리서치센터장은 “신한금융투자 리서치센터는 단순 조사분석 자료를 제공하는 역할에서 탈피해 신한금융투자의 R&D센터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며 “리서치 교육은 시장과 회사 내부 연결을 강화해 근본적인 체질개선을 비롯해 투자역량을 강화한다. 기본과 원칙을 갖춘 투자명가로 거듭나는 데 기여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