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7 14:25 (화)
기보, 3개 공공기관과 기술이전 설명회 개최
기보, 3개 공공기관과 기술이전 설명회 개최
  • 김민수 기자
  • 승인 2016.10.05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김민수 기자> 기술보증기금(이하 기보)은 5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국가핵융합연구소(NFRI), 연구성과실용화진흥원(COMPA) 등 3개 공공기관과 대전 ETRI에서 ‘사업화 유망기술 이전 설명회’를 개최했다.

기보는 ETRI와 2012년 ‘기술이전사업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ICT산업에 적용 가능한 유·무선 통신, S/W콘텐츠, 방송미디어 분야의 원천기술을 소개하는 기술이전 설명회를 매년 2회 공동개최 해왔다.

이번 설명회에는 NFRI와 COMPA가 함께 참여함으로써 기술이전설명회 규모가 대폭 확대됐다.

ETRI와 NFRI는 유망기술의 연구자와 수요자가 직접 만나게 함으로써 최고의 기술을 경험할 수 있도록 했으며, 기보와 COMPA는 각종 정부 지원제도를 소개함으로써 성공적인 기술이전이 되도록 협력했다.

설명회에서는 딥러닝 기반 얼굴인식 기술, 산업용 투시장치 등 ETRI와 NFRI가 보유한 사업화 유망기술 9개가 소개됐으며, 참석자는 개별 기술상담과 기술금융상담을 통해 기술이전에 관한 궁금증을 해소하는 자리를 가졌다.

기보 관계자는 “기술이전 설명회를 통해 중소기업이 공공연구기관의 R&D성과를 활용해 기술개발의 시행착오를 줄이고 우수 기술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기보는 기술이전사업을 통해 전국 보증이용 기업과 대학, 공공연구기관의 기술을 매칭시켜 왔다. 올 8월 말 현재 1200건의 기술이전을 성사시켰고, 대학과 공공연구기관은 기보와의 기술이전 협업을 통해 약 185억원의 기술료 수입을 거둔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