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0 09:15 (금)
은성수 “뉴딜 세금 투입, 민간 참여위한 인센티브”
은성수 “뉴딜 세금 투입, 민간 참여위한 인센티브”
  • 나혜린 기자
  • 승인 2020.11.06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 분야 뉴딜 투자 설명회 개최

<대한금융신문=나혜린 기자>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뉴딜 펀드에 후순위 부담 형식으로 세금을 투입하는 것에 대해 민간 참여를 유도하기 위한 인센티브라고 말했다.

6일 은 위원장은 기획재정부, 금융위원회,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개최한 ‘디지털 분야 뉴딜 투자 설명회’에서 한국판 뉴딜펀드에 대해 설명하며 이같이 밝혔다.

은 위원장은 “펀드에 후순위부담 형식으로 세금을 투입하는 것은 손실을 염두해 둔게 아니라 장기·인프라 투자 성격인 점을 감안해 민간 참여를 유도하기 위한 인센티브”라고 설명했다.

이어 “모든 펀드가 손실이 나고 세금이 투입된다는 가정은 지나친 것”이라며 “전체적으로 투입된 자금보다 편익이 더 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또 운용사, 투자자들도 분산 투자와 시장의 선별 기능 등 전문 투자 기법을 활용하고 위험 관리를 철저히 해 손실이 없도록 운용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뉴딜 투자설명회는 한국판 뉴딜정책 및 뉴딜펀드에 대한 민간 사업자, 투자자의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열렸다.

과기부와 금융위 공동주관으로 열렸으며 은성수 금융위원장, 최기영 과기부 장관,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등 정부와 관계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투자설명회에서 최 장관은 “한국판 뉴딜의 중심축인 디지털 뉴딜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선 정부의 노력뿐 아니라 민간의 참여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디지털 뉴딜 분야에 대해 기업들이 적극적으로 사업을 발굴하고 과감하게 투자함으로써 우리나라 경제가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부는 이번 디지털 뉴딜 분야 설명회에 이어 앞으로 정책형 뉴딜펀드가 조성될 때까지 신재생 에너지, 친환경 미래차 등 민간의 관심도가 높은 분야를 중심으로 투자설명회를 계속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