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07:15 (토)
신한카드, 업계 최초 사내벤처 ‘CV3’ 분사
신한카드, 업계 최초 사내벤처 ‘CV3’ 분사
  • 유정무 기자
  • 승인 2021.02.01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신한카드)
(사진: 신한카드)

<대한금융신문=유정무 기자> 신한카드는 카드업계 최초로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인 아임벤처스를 통해 육성된 사내벤처 CV3(씨브이쓰리)를 독립법인으로 분사시킨다고 1일 밝혔다.

이번에 분사하는 ‘씨브이쓰리’는 아임벤처스 4기 ‘애드벤처’의 새로운 법인명이다.

씨브이쓰리는 할인, 새 제품, 한정판 등 쇼핑 정보 및 최근 온라인 유통업계의 화두인 라이브커머스의 상품별 방송정보를 수집한다.

수집된 정보는 분석 후 고객의 관심사에 맞춰 제공하는 기업으로 쇼핑정보 구독 플랫폼인 비포쇼핑(B4Shopping) 앱을 운영 중이다.

또 비포쇼핑은 각종 SNS·메신저·문자 메시지·홈페이지 등 다양한 채널에서 쇼핑정보도 수집한다. 이를 해시태그(#)로 분류해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관심사에 따라 주제별, 브랜드별로 구독 가능하다.

씨브이쓰리는 사업 가능성을 인정받아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인 제이엔피글로벌의 추가 투자 유치를 앞두고 있다.

신한카드는 사내벤처 분사에 따라 2억원의 지분투자를 진행하고, 신한금융그룹 역시 그룹의 스타트업 육성 플랫폼인 ‘신한 스퀘어브릿지(S2 Bridge_Shinhan Future’s Lab)’를 통해 사무 공간 제공과 더불어 인큐베이팅 교육, 멘토링, IR 진행 등 다양한 혜택을 지원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 문동권 부사장은 “우수 사내벤처의 분사 및 내부 사업화를 위해 사업개발비 지원과 사무 공간 공급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직원들의 창의력과 도전정신을 제고하고 미래 신 성장 동력을 발굴 중에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