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7 14:25 (화)
전북은행, 20억원 규모로 전주시 소상공인 금융지원 실시
전북은행, 20억원 규모로 전주시 소상공인 금융지원 실시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1.02.10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체당 최대 4천만원, 1%의 저금리 금융지원으로 일상으로 돌아가기 위한 노력에 응원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임용택)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경영애로 극복 및 생활안정을 위해 전주시와 전북신용보증재단의 손을 맞잡고 20억원 규모의 대출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내용은 업체당 최대 4천만원 한도, 1년 거치 4년 원금균등분할상환 또는 거치기간 없이 5년 원금균등분할상환, 1%의 저금리로 지원한다.

이번 금융지원을 위해 전북은행과 전주시, 전북신용보증재단은 지난 3일 『전북은행 전주시 소상공인 자금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소상공인 지원에 앞장섰다.

전북은행 임용택 은행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민족 대명절인 설을 앞두고도 소상공인의 경영애로가 깊어지는 만큼 지역대표 금융기관으로서 우리지역경제가 조속히 일상으로 돌아가기 위한 노력에 책임과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출신청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가까운 전북은행 영업점 및 고객센터(1588-4477) 또는 전북신용보증재단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한편 전북은행은 지난 1월에도 저신용·저소득 자영업자 지원을 위해 2억 5천만원을 출연하여 도내 중소기업에 35억 7천만원 가량 금융지원을 통해 침체된 지역경기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