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 17:10 (수)
하나은행, CU편의점 가맹점주 전용 ‘모바일 브랜치’ 운영
하나은행, CU편의점 가맹점주 전용 ‘모바일 브랜치’ 운영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1.03.09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GF리테일과 상생금융 MOU 체결
하나은행과 BGF리테일 업무협약식에서 하나은행 중앙영업그룹 이호성 총괄부행장(오른쪽)과 BGF리테일 안기성 영업·개발부문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하나은행)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하나은행은 BGF리테일과 상생금융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CU편의점 가맹점주들을 위한 다양한 업무제휴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하나은행과 BGF리테일은 △CU전용 ‘모바일 브랜치’ 운영 △신용보증재단 대출 대행서비스 제공 △상생협력펀드 운용 △상호 공동마케팅 △신상품·서비스 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서 종합적인 업무제휴를 추진키로 했다.

이를 통해 향후 CU편의점 가맹점주는 전용 하나은행 모바일 브랜치를 활용, 별도 앱 설치나 회원가입 및 영업점 방문 없이 비대면으로 하나은행의 모든 영업점에서 신속한 금융업무 처리와 상담이 가능해진다.

또 서울·경기지역 CU편의점 가맹점주에게는 은행 및 신용보증재단 방문 없이 비대면으로 신용보증재단 보증서담보대출 신청이 가능한 간편 서비스를 제공한다. 기타 지역 가맹점주도 인근 하나은행 영업점을 통한 신속한 신청 및 상담 서비스를 누릴 수 있다.

이외에도 하나은행과 BGF리테일은 상생협력펀드 운용을 통해 CU편의점 가맹점주 앞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유동성 지원에 함께 나설 계획이다.

하나은행 중앙영업그룹 이호성 총괄부행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CU편의점 가맹점주들에게 유동성을 적시 지원함으로써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든든한 파트너로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